•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농협은행, B2P 시장 진출‥카드 대출 대환 상품 출시
아시아경제 | 2016-02-18 07:21:48
[아시아경제 이은정 기자] NH농협은행이 P2P(개인대개인)형식을 본 딴 B2P(기업대 개인) 대출시장에 진출한다.

NH농협은행은 핀테크를 활용한 중금리 대출 '30CUT-NH론'(가칭) 개발을 위해 B2P 플랫폼업체 비욘드플랫폼서비스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30CUT-NH론은 현금서비스, 카드론 등 기존 카드대출을 대환하는 상품으로 대출금리가 평균 30% 인하되는 효과가 있다. 자금은 기관투자자의 투자금으로 조달하며 대출은 농협은행이 집행한다. 대출시 신용평가는 핀테크 금융플랫폼 업체가 맡는다. 기존 P2P 대출이 대부업으로 등록돼 있어 P2P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등급 하락의 우려가 있으나 은행이 참여한 이 상품으로 대출을 받을 경우 이러한 우려를 줄일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서기봉 부행장은 “최근 급변하는 금융환경과 인터넷전문은행, P2P대출 등으로 대표되는 중금리 대출시장에서 핀테크를 활용한 신상품 개발과 상품 운용으로 핀테크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은행이사는법]인수금융·SOC투자가 구세주
이경섭 농협은행장의 야심찬 도전‥"올해 목표치 두배 하겠다"
농협은행, 설날맞이 행복나눔 봉사활동
농협은행, 골드바 판매 개시
농협은행, ‘대한민국 응원가’로 TV 광고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