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기아차, 내년 中서 중형 SUV 'KX7' 출시
아시아경제 | 2016-02-22 07:16:18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기아자동차가 내년 중국에서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출시한다. 출시명은 KX7이 될 전망이다.

22일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기아차의 중국 합작법인인 둥펑위에다기아는 최근 중국 상표국에 'KX7'의 상표를 등록했다.

기아차는 지난해 3월 중국 전용 소형 SUV인 KX3를 출시했고 현재 중국서 사전계약이 진행 중인 신형 스포티지는 KX5로 출시된다. 이를 감안할 때 KX7은 스포티지보다 상위급인 SUV가 될 예정이다.

앞서 기아차는 지난해 2분기 실적 발표회에서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해 2017년 이후 쏘렌토급 SUV를 새로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기아차는 올해 중국 판매 목표를 68만대로 잡고 있다. 지난해에는 61만6000대를 판매했다. 기아차는 신차 출시를 통해 중국내 판매량을 지속적으로 늘려간다는 방침이다. 둥펑위에다기아는 향후 3년내 총 11개의 신차를 출시할 예정이다. 그중 4대는 SUV로, SUV 라인업을 집중 강화할 방침이다.

KX7이 출시될 경우 도요타의 하이랜더, 포드 엣지 등과 경쟁하게 된다. 하이랜더와 엣지는 중국 시장에서 월 평균 1만대 정도 판매되고 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현대기아차·르노삼성·닛산 세단 등 2만6470대 리콜
기아차 노사, 교통사고 피해 유자녀에 장학금 5억 지원
더 강해진 모하비, 8년만의 귀환
현대기아차, 유럽서 3개월만에 6%대 점유율 회복
먹구름 낀 기아차 멕시코 공장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