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튜브, 사생활 보호 위해 '흐리게 하기' 효과 출시
아시아경제 | 2016-02-27 10:59:46
유튜브, 흐리게하기 기능 적용
기존 얼굴 대상에서 화면 전체로 확대
개인 정보 보호 위한 결정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유튜브가 개인 정보 보호를 위해 동영상 내부 화면을 흐리게 처리하는 기능을 출시했다.

27일 유튜브에 따르면 이 회사는 지난 26일 동영상 내에 있는 사람, 사물 등 모든 부분에 대해 화면을 뿌옇게 보여주는 '적접 흐리게 처리(Custom Blurring Tool)'기능을 추가했다.

유튜브는 지난 2012년 개인의 익명성을 보장하기 위해 '얼굴 흐리게 처리'기능을 출시했다. 유튜브는 사람 얼굴 외에 자동차 번호판 등 추가적으로 흐리게 처리하는 기능이 필요하다고 판단, 이 기능을 화면 전체로 확대했다.

이 기능을 통해 촬영 후에도 개인 정보를 침해할 수 있는 정보에 대해 재촬영할 필요없이 손쉽게 흐리게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이용자는 유튜브 동영상에서 수정하고 싶은 부분을 선택한 뒤 '동영상 수정' 도구의 '흐리게 처리 효과' 탭에서 '직접 흐리게 처리하기'를 선택하면 된다.

해당 기능에는 동영상 내 사물의 움직임을 분석하는 구글의 새로운 기술이 적용되기 때문에 물체가 동영상에서 움직이더라도 자동으로 원하는 부분만 흐리게 할 수 있다.

또 움직이지 않는 사물을 흐리게 처리하는 '잠금(Lock)' 옵션도 제공된다. 수정을 완료한 후 변경사항을 원본 동영상에 저장하거나 새로운 동영상 사본으로 저장할 수도 있다. 이 때 원본 동영상을 삭제할 수 있는 옵션도 제공된다.

유튜브 측은 "이 기능은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지만, 무엇보다 개인의 익명성을 보장하기 위한 목적으로 개발됐다"며 "콘텐츠를 삭제하고 다시 업로드하는 번거로운 작업 없이도, 간편하게 인물, 연락처 및 금융 관련 정보를 가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원피스 여학생의 ‘거침없는 니킥’ 에 남자 고교생은 쩔쩔매고…
유튜브, 독점 VOD 방영한다…넷플릭스와 전쟁 돌입
[벼랑끝 케이블]케이블TV 위협하는 강력한 경쟁자들
'강남 스타일' 유튜브 10억뷰 기록 71일나 앞선 뮤비, 어떤 곡이길래
"유튜브 영상, 모국어로 보세요"…유튜브 '영상 번역도구' 출시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