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팀 쿡 "아이폰 잠금 해제 거부한 것은 옳은 일" 총회서 기립박수
아시아경제 | 2016-02-28 01:00:00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애플 주주총회에서 애플 최고경영자(CEO) 팀쿡이 기립박수를 받았다.

26일(현지시각) AP통신 등 미국 주요 언론매체들에 따르면 애플은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애플 사옥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쿡은 총회에서 "미 연방수사국(FBI)의 아이폰 잠금 해제 요구를 거부한 것은 옳은 일이기 때문에 우리는 이 작업을 수행하려 한다"며 개인정보 보호와 관련된 회사의 입장을 발표했다.

이어 "우리는 고객의 프라이버시와 안전을 확고하게 옹호하고 있다"며 "이런 것들이 바로 우리가 해야 할 올바른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주주총회에 참석한 많은 사람들이 그에게 기립 박수를 보내며 지지 의사를 밝혔다.

한편 FBI는 지난해 12월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서 발생한 총기 테러의 범인이 가지고 있던 아이폰의 암호를 풀 프로그램을 애플에 요구하며 법원의 명령도 받아냈으나, 애플은 고객의 아이폰을 해킹하면 잠재적 악용이 될 가능성이 있다며 법원의 명령을 거부하고 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팀 쿡 "애플카, 크리스마스 기다리는것 같아"
애플 CEO 팀 쿡 주주총회서 기립박수 받아…'왜?'
삼성, 애플과 2차 항소심서 승소…2건 특허무효·1건 비침해
삼성, 타이달 인수해 애플뮤직에 대항하나
"애플이 직접 테러범 아이폰 해킹해도 한달소요"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