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필리버스터에 남다른 관심…외신 “세계 최초 의회 방송 시청률 8%에…”
아시아경제 | 2016-02-29 12:18:48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테러방지법 본회의 의결을 막기 위한 야권의 필리버스터가 일주일째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필리버스터에 외신들이 남다른 관심을 보이고 있다.

미국 LA타임스가 지난 24일 한국 국회의 필리버스터를 첫 보도한 이후, 26일 AP, AFP 등 해외 주요통신사들까지 합류했다. 이외에도 ABC, NBC, 폭스뉴스, 뉴욕타임스, 워싱턴포스트, 허핑턴포스트, 아사히신문, 데일리메일, 선 등이 "한국 야권이 국회에서 세계 역사상 최장 필리버스터 기록을 수립했다"며 야권이 왜 테러방지법에 반대하는가를 자세히 전했다.

외신들은 "현재 대한민국에서는 전 세계 최초로 의회를 보도하는 방송사 시청률이 8%를 달성하는 등 연일 신기록을 세우고 있다"며 필리버스터 발언에 대해 영어로도 동시통역을 요구하고 있다.

또 "한국 국회의원들이 전 세계에서 전무한 역사를 쓰고 있으며 테러리스트들은 한국을 절대 공격 못할 곳"이라고 보도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필리버스터' 서영교 "정부 부패 노무현 676건, 박근혜 2년 간 1164건…" 돌직구 비판
홍종학 의원 필리버스터 자료 “'홍종학의 스케치북' 공유합니다”
서영교 필리버스터 돌입…'박수쳤다고 퇴장' 방청객 사진 논란
서영교 의원 "국정원, 북 핵실험 징후도 감지 못 해"…'사이다 발언'
필리버스터 효과…새누리당 '미소', 더민주 '난감'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