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9일째 이어진 필리버스터, 39번째 이종걸 마지막
아시아경제 | 2016-03-02 07:57:02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무제한 토론(필리버스터)’가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마지막으로 9일째 이어진 대장정을 마칠 예정이다.

이번 필리버스터는 지난달 23일 정의화 국회의장이 테러방지법을 본회의에 직권상정한 것을 계기로 시작됐다.

영국 일간 더타임스는 한국 야당의 필리버스터가 공동체적 성과를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AFP 통신, 로이터통신, AP 통신 등 주요 외신들도 한국 국회에서 벌어진 필리버스터를 관심 있게 보도했다.

그러나 40여일 앞으로 다가온 4·13 총선을 앞두고 필리버스터 발언대가 줄을 잇자 ‘선거운동의 장으로 변질됐다’는 여당의 비판이 제기되기도 했다.

야당 내부에서도 테러방지법의 문제를 부각시키고 지지층을 결집지켰다는 평가와 선거법 처리까지 지연시키면서 필리버스터를 지속했어야 했느냐는 반론과 선거 역풍 우려도 함께 흘러나왔다.

2일 오전 8시 현재 39번째 주자인 이종걸 원내대표의 발언으로 180시간을 넘긴 필리버스터는 이날 오전 중으로 마무리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이종걸, 테러방지법 마지막 토론자로 나서
심상정 필리버스터 이름 올려…"야당답게 하겠습니다"
더민주, 의총서 필리버스터 중단 결론…2일 테러방지법 처리될 듯(상보)
더민주 안민석 "연인들 스마트폰과 2G폰 동시에 들고 다녀야…"
서정성,“주월1동 거점경로당, 어르신복지 롤모델,,,새로운 시니어 문화 창출”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