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비쿼터스 기반 행정서비스 4개 시범 추진
아시아경제 | 2016-03-09 12:00:00
[아시아경제 김동선 기자]정보기술(IT)을 활용한 유비쿼터스 기반의 행정서비스가 시범 추진된다.

행정자치부는 9일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함께 첨단 정보기술을 행정업무에 접목해 새로운 행정서비스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2016년 u-서비스 지원사업'에 4개 시범 과제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올해 추진하기로 선정한 과제는 ▶대국민 인명구조 수색 시스템 구축 ▶수출입 위험물 안전관리 체계 구축 ▶가족협력형 농촌부모 안전 돌보미 사업 ▶u-공유 커뮤니티를 활용한 서초맵 구축 등 4개다.

이번 u-서비스 지원사업은 100% 국비 지원 사업으로 각 과제당 8~1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정부는 정보화진흥원에서 조달청을 통해 한달 내에 사업공고를 하고 사업자들을 모집할 계획이다.

국민안전처에서 주관하는 '대국민 인명구조 수색 시스템 구축'은 산악지역 실종자 수색 시 수색대원의 위치가 119상황실 지도 위에 실시간으로 표기돼 효과적인 수색구역 설정 및 구조대원 배치로 체계적인 구조활동이 가능하도록 한 첨단 인프라를 설치하는 사업이다.

대구시와 국민안전처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가족협력형 농촌부모 안전 돌보미 사업은 고혈압 등 주기적인 약 복용과 건강상태 파악이 필요한 경우 부모 집에 디지털 약상자, 혈압계를 설치해 약 복용 여부와 혈압수치 등이 자녀의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전달돼 부모님의 건강상태를 파악하도록 한 것이다.

정부는 이같은 시스템을 올해 말까지 구축해 2년간 시범지역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이후 운영성과를 검증해 국민 삶에 크게 영향을 준 것으로 판명된 과제는 타 지역으로 확산한다는 계획이다.

추진과제는 중앙정부, 지자체를 대상으로 1차 발굴했고, 이 중 정부3.0 핵심가치 구현을 위해 국민이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행정서비스 과제를 중점적으로 최종 선정했다.





김동선 기자 matthew@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내년에 'U-City'로 변모하는 인천 송도…해외서 벤치마킹
광명시 아파트에 유비쿼터스 시범서비스…전국최초
SK건설, u-사업부문 물적분할 결의(상보)
소방차 통행방해·시각장애인 불편 등 '첨단IT기술'로 해법 찾는다
미래부, 2013년도 'u-IT 신기술 검증·확산 사업' 완료보고회 개최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