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北 “북한 내 남측 기업,관계 기관 자산 청산하겠다”
아시아경제 | 2016-03-10 12:03:42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북한이 북한 내 남측 자산을 모두 청산하겠다고 전했다.

북한은 10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대변인 담화를 통해 "이 시각부터 북남사이 채택 발표된 경제협력 및 교류사업과 관련한 모든 합의들을 무효로 선포한다"고 밝혔다.

이어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가동에 대해서도 남한이 일방적으로 중단했다"면서 "우리 측 지역에 있는 남측 기업들과 관계 기관들의 모든 자산을 완전히 청산해버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북한은 9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핵 소형화ㆍ표준화 발언에 이어 이날도 선제공격 위협을 이어갔다. 북한은 "박근혜 역적패당에게 치명적인 정치, 군사, 경제적 타격을 가해 비참한 종말을 앞당기기 위한 계획된 특별조치들이 연속 취해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北,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종합)
北 발사한 탄도미사일, 약 500㎞ 비행(속보)
北,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
北,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속보)
北 리영길, 숙청된 줄 알았더니… 계급 강등 후 복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