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드론으로 바닷가 실태조사 실시
아시아경제 | 2016-03-11 06:43:11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해양수산부는 효과적인 바닷가 실태조사를 위해 드론 등 원격탐사방식을 활용한 조사를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해수부는 바닷가 공간 정보를 파악해 연안관리 정책 수립에 활용하고자 2006년부터 지적 측량 등으로 바닷가 실태조사를 하고 있다.

경사가 급하고 해안림이 발달한 자연해안은 지형적 요인 때문에 지적 측량이 어려워 바닷가 실태 파악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올해 바닷가 실태 조사 지역인 제주시 일부 바닷가에 시범 사업으로 원격탐사방식을 도입한다.

원격탐사방식은 드론을 비롯한 무인항공기(UAV)를 활용해 조사 대상 바닷가의 지적 기준점 3곳의 최신 영상을 촬영해 분석하는 기법이다.

해수부는 원격탐사방식을 도입해 바닷가 공간정보 갱신 주기를 단축하고, 바닷가 변화 측정과 공유수면 불법행위 모니터링 등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불법조업으로 오징어 싹쓸이 일당 4명 입건
생선 껍질 콜라겐으로 피부조직 재생 의료소재 개발
中 불법조업 어선 몰수·폐선 조치키로
전국 요트항로 담은 책자 발간
어업용 폐스티로폼 회수율 80%로 높인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