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韓 소득 상위 10%가 전체 소득의 45% 점유…亞 국가중 최대
아시아경제 | 2016-03-16 06:00:43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한국의 소득 상위 10%가 전체 소득의 45%를 점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아시아 국가 중 가장 높은 수치다.

16일 국제통화기금(IMF)의 '아시아의 불평등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의 소득 상위 10%가 전체 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13년 현재 45%를 기록했다.

상위 10%가 전체 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싱가포르(42%), 일본(41%)과 뉴질랜드(32%), 호주(31%), 말레이시아(22%) 순으로 한국의 뒤를 이었다.

한국의 소득 상위 10%는 지난 1995년 29%에 그쳤으나, 18년 새 16%포인트나 상승했다. 비슷한 기간 아시아 국가 전체의 평균이 1~2% 포인트 증가하는 데 그친 것에 반해 증가폭이 크다.

한국의 소득 상위 1%가 전체 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같은 기간 5% 늘어난 12%를 기록하며 아시아 국가 내에서 2위를 차지했다. 1위는 싱가포르로, 소득 상위 1%가 전체 소득의 14%를 차지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亞문화전당, 2016년 티켓 디자인 공모
[亞오전]이벤트 앞둔 관망세…닛케이 보합 마감
[아시아블로그] 이세돌, 바둑 그리고 사람
아시아나항공, 항공훈련기관 인가 획득
[亞증시] 日지표 호재+中당국 발언 '일제 상승'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