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SK이노베이션, 배터리 공장 증설…전기차 연 4만대 용량 확보
아시아경제 | 2016-03-17 13:12:06
¡국내?외 수주 증가로 1만대 규모 추가 증설 나서…올 3분기내 완공 예정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SK이노베이션(부회장 정철길)이 국내?외 전기차배터리 수주량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다시 생산라인 확장에 나섰다. SK이노베이션은현재 연간 전기차 3만 대에 공급 가능한 수준인 충남 서산 배터리 공장의 생산설비를 4만대 규모로 늘리기로 하고, 최근 증설 공사에 들어갔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증설 공사는 올 3분기 안에 완료할 예정이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7월 서산공장 생산설비를 연산 1만5000대에서 3만대 규모로 2배 늘린 데 이어 8개월만에 다시 증설에 나섰다.

김홍대 SK이노베이션 B&I(배터리·정보전자 사업) 사업대표는 “이미 7년치 이상의 공급물량을 확보해 공장을 24시간 풀가동 중이며, 이번에 증설 중인 생산라인도 완공 즉시 풀가동하게 될 것”이라며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이 가파른 성장세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지난해 국내?외 자동차 업체에 약 2만대의 배터리를 공급한 SK이노베이션은 올해 3만대를 웃도는 공급 실적을 올릴 것으로 예상했다.

SK이노베이션은 현재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쏘울 EV’와 중국 베이징자동차의 전기차 ‘EV200’ ‘ES210’ 등에 배터리를 공급하고 있다. 독일 다임러그룹의 프리미엄 브랜드인메르세데스-벤츠의차세대 주력 전기차에 배터리 셀을 공급하는 프로젝트를 수주한 바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달 25일 다임러그룹이독일 슈트트가르트(Stuttgart) 메르세데스-벤츠 센터에서 개최한 ‘다임러 서플라이어데이(Supplier Day)’에서 벤츠 승용차의 우수 협력사 수상자 후보로 오르기도 했다. 다임러그룹은 매년 이 행사를 열어 전세계 수천 여개의 부품 공급사 중 기술력과 파트너십이 우수한 28개 업체를 선정한 뒤 이 중 10개사에 상을 주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은 배터리 업체 중 유일하게 수상 후보에 올랐다.

이항수SK이노베이션 홍보실장은 “SK이노베이션은배터리 사업의 안정적 성장과 수익성 제고를 위해 ‘선 수주 후 설비 증설’ 전략을 취하고 있다”며 “R&D 강화 등을 통해 이미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기술력을 지속적으로 높이는 데도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은 중국이 2020년까지 누적 기준 500만 대의 전기차를 보급하는 세계 최대의 전기차 시장으로 부상할 것으로 보고 중국 시장 확대에 계속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2014년 베이징전공, 베이징자동차와 함께 설립한중국 합작법인 '베이징 BESK 테크놀로지'를 발판으로 2017년 중국 내 1위 전기차 배터리 업체로 도약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SK이노베이션 등 국내 정유주 추가 매수 여력 있어"
정유株, PX 바람타고 고공행진
SK이노, 김창근 의장·유정준 사장 사내이사 추천
배터리사업 승부수 띄운 정철길 SK이노 부회장
SK이노베이션, 벤츠에 배터리 공급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