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저커버그와 마윈, 중국 포럼에서 'AI'에 부정적 입장 전해
아시아경제 | 2016-03-21 00:36:40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페이스북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와 알리바바 그룹 회장 마윈이 인공지능(AI)에 대해 언급했다.

20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에 따르면 저커버그 CEO는 19일 베이징 댜오위타이(釣魚臺) 국빈관에서 열린 중국 경제발전 고위급 포럼에 참석해 "향후 5∼10년 내 세상 많은 일을 처리할 수 있고 시각에서 청각까지 감각을 사람보다 더 잘 인식할 수 있는 컴퓨터가 나올 것으로 본다"면서도 "AI가 모든 면에서 더 똑똑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이어 저커버그는 AI 기술이 의료와 무인 운전 등 분야에서 유용할 수 있지만, 컴퓨터에 사람의 상식이라는 것을 가르치기는 어렵다며 "인류는 지식을 배워 문제 해결에 적용할 능력을 갖추고 있지만, 컴퓨터는 그럴 수 없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가상현실을 강조하며 페이스북의 가상현실 헤드셋 오큘러스 리프트(Oculus Rift)가 올해 출시될 것이라고 말했다.

같은 포럼에 참석한 마 회장도 "기계가 인류보다 강해지고 똑똑해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도 "그러나 기계가 절대 인류보다 지혜로울 수는 없다"고 말했다.

마 회장은 "사람들은 컴퓨터가 등장한 첫날부터 인류와 컴퓨터 중 누가 더 똑똑한지 경쟁하기 시작했다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며 "지혜와 정신, 마음은 인류가 가진 것이며 기계가 성취감과 우정, 사랑을 결코 느낄 수 없다"고 주장했다.

한편 저커버그는 지난 18일 최악 수준의 스모그에 뒤덮인 베이징 톈안먼(天安門) 광장 앞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조깅하는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리는 등 중국에 SNS 개방 구애를 보내고 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페이스북·알리바바 CEO "기계가 인류보다 지혜로울 순 없어"
저커버그, 베이징 최악 스모그 속 마스크 없이 조깅
저커버그, 베이징 '스모크 조깅' 사진 페이스북서 화제
마윈, '미디어제국' 영토 넓혀가나…'차이신' 지분인수 협의중
IS“우리 계정 지우면 죽이겠다”…페이스북·트위터에 경고 메시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