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카카오, 인터넷 기업 중 최초로 '대기업 집단' 지정되나
아시아경제 | 2016-03-23 07:05:11
05/24 장마감
거래량
170,745
전일대비
-1.00%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24.52%
기간누적20일
301,571
매매신호
매도
이달 기준 자산 5조원 넘어
카카오(035720) 관계사, 계열사 포함하면 총 45개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카카오가 국내 인터넷 기업 중 최초로 대기업 집단에 지정될 전망이다.

22일 정보기술(IT) 업계에 따르면 카카오 기업집단의 총 자산이 이달 기준 5조원을 넘어 공정거래위원회의 '대기업 집단' 지정 요건을 충족하게 됐다.

공정위는 매년 4월 사업연도 자산 총액이 5조원을 넘은 기업 집단을 파악해 상호출자를 제한하는 대기업 집단으로 지정한다. 지난해엔 삼성그룹과 현대자동차그룹 등 민간 기업과 한국전력, 한국토지주택공사 등이 대기업 집단으로 지정됐다.

카카오 기업집단은 카카오와 계열사, 관계사를 모두 포함해 총 45개사다.

카카오는 2014년 10월 다음커뮤니케이션과 합병하면서 2172억원이던 자산이 2조7680억원으로 급증했다. 지난해 감사보고서 기준 카카오의 자산총액은 3조1900억원까지 늘었다.

여기에 올 초 인수한 로엔엔터테인먼트와 계열사 3곳의 총 자산 3700억원, 감사보고서에 포함하지 않은 기타 계열사·관계사 자산을 모두 합하면 이달 기준으로 자산 총액이 5조원을 넘는다.

카카오가 대기업 집단으로 지정되면 인터넷전문은행 지분 확대에도 걸림돌이 생긴다. 국회에 계류 중인 은행법 개정안(김용태 의원 발의)이 통과되지 않으면 50% 수준까지 지분 참여가 불가능해진다.

개정안은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을 포함한 산업자본의 인터넷은행 지분보유 한도를 현행 4%에서 50%까지 대폭 늘리는 것이 골자다.

카카오 관계자는 "은행법 개정안이 통과되지 않으면 50% 수준까지 지분 참여는 못 하겠지만, 현행법 내에서 준비해왔기 때문에 본인가를 받고 서비스를 시작하는 데는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 인터넷 기업 중 시가 총액이 가장 큰 네이버는 작년 기준 자산 총액이 4조3800억원으로 대기업 지정 요건에 미치지 않는다. 네이버는 지금까지 대기업으로 지정된 적이 없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다음웹툰, 5개 작품 드라마·영화로 만들어 중국 간다
카카오, 미디어자문위원회 발족
카카오, '카카오드라이버' 기사 모집…수수료율 20% 확정
"카카오, 온디맨드 O2O 서비스 성장 기대"
[이슈人]김범수의 첫 소셜임팩트 '메이커스' 신선한 돌풍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