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우리도 전기차]다이슨도 전기차 개발 나섰다…애플·구글과 어깨 맞대나
아시아경제 | 2016-03-24 11:05:00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진공청소기로 유명한 영국 가전업체 다이슨이 전기차 개발에 나섰다고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동안 다이스는 전기차를 개발한다는 소문에 부인으로 일관했지만, 영국 정부가 이날 인프라 투자 5개년 계획을 발표하면서 사실이 공개됐다. 영국 정부는 "맘스버리에 위치한 다이슨 본사에서 전기차를 개발하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지역에 1억7400만파운드(약 28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하고, 500여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FT는 다이슨이 이를 통해 구글이나 애플 등 전기차를 개발중인 실리콘밸리의 거인들과 경쟁하게 됐다고 분석했다. 유럽 내 전기차 비중은 1% 정도에 그치지만, 유럽연합(EU)이 좀 더 엄격한 배출가스 규제를 적용하게 되면 전기차 시장도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다이슨은 지난해 새 배터리 기술을 개발하는데 10억파운드를 투자하는 한편, 고체배터리 업체인 삭티3을 9000만달러에 인수하기도 했다. 당시만 해도 많은 이들은 삭티3의 인수가 코드 없는 진공청소기 매출을 늘리기 위한 것으로 분석했지만, 향후 전기차 개발에 있어서도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구글 간편결제 '안드로이드 페이' 상반기 영국 진출
구글 '머신러닝' 플랫폼, 개발자에 오픈…앱 더 똑똑해진다
애플 '저렴이'폰, 가격 민감한 중국·인도 마음 흔들까
친 애플 외신도 '아이폰SE' 비판…"또 16GB 출시, 당혹스럽다"
아이폰 SE, 유럽선 490유로부터…美보다 약 40% 비싸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