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정부, 사물인터넷 육성에 114억원 투자…"민관 협력해 경쟁력 확보"
아시아경제 | 2016-03-24 12:00:00
미래부, IoT 전문기업 육성지원 사업 공모
올해 29개 과제 114억원 지원
"민관 협력해 글로벌 경쟁력 확보한다"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정부가 미래성장동력 중 하나인 사물인터넷(IoT)의 진흥을 위해 올해 114억원을 투자한다.

미래창조과학부(이하 미래부)는 25일부터 2016년도 IoT 전문기업 육성지원 사업을 공모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창조경제 혁신 성과를 조기에 창출하기 위해 정보통신기술(ICT)로 경제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견인하는 'K-ICT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번에 공모되는 IoT 전문기업 육성지원 사업은 IoT 및 ICT 융합 분야의 역량 있는 중소·중견 전문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제품·서비스 개발 및 상용화를 지원한다.

본 사업은 민간의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자유롭게 발전할 수 있도록 특정한 서비스 영역을 정하지 않은 자유공모 사업으로 진행되며, 총 29개 과제(과제당 평균 3억9000만원) 내외를 지원한다.

지원 분야로는 크게 'IoT 신산업 육성선도'와 'ICT융합 기술확산'으로 나뉜다.

IoT 신산업 육성선도 분야는 서비스 검증·확산(46억3000만원), 융합제품 상용화(20억원)가 주 내용이다.

ICT융합 기술확산에서는 ICT융합 컨소시엄(17억원), ICT융합 실증확산(24억9900만원), ICT융합 지원센터(6억원)로 구성된다.

또 본 사업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과제에 대해서는 2017년도 추가 지원이 연계된다.

더불어 수요기업과 중소 ICT 기업 간 교류의 장을 제공할 수 있는 전문기관을 선정, 민간 자체적으로 실질적 ICT 융합 사업이 발굴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는 등 다각도로 중소·중견기업 육성을 지원한다.

본 사업의 공모안내서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www.nipa.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음달 1일 서울시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통합 사업설명회에서도 지원조건 등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김용수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앞으로도 민관 협력 기반의 ICT 융합 사업을 통해 역동적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여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미래부 "사이버안전 지킴이 직접 키운다"
미래부, SKB·헬로비전 합병 심사과정 강화(종합)
미래부, SKB·헬로비전 합병 심사위원회 구성 추진중
정부, 판교에 '스타트업 캠퍼스' 개소…"유망 스타트업 1000개 만든다"
TV홈쇼핑, 오늘 T커머스 재승인 비공개 면접본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