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델, IT 서비스 부문 35억 달러에 일본 NTT에 매각
아시아경제 | 2016-03-28 06:57:50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IT전문매체 레코드(Re/code)는27일(미국시간) 델이 자사 IT 서비스 부분을 35억 달러에 일본 NTT에 매각하는 딜을 빠르면 28일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델은 지난해 가을부터 페롯 서비스로 알려진 IT 서비스의 인수자를 찾아왔다.

델은 데이터 스토리지 회사 EMC를 670억 달러에 인수하기로 했고 이에 따른 500억 달러의 부채를 줄이기 위한 방편으로 자사 IT 서비스 부문을 매각하려는 것이다. 만일 델이 EMC의 인수를 성공적으로 종결하면, 이는 테크놀로지 업계 사상 최대의 딜이 된다.

작년 12월 델은 IT 서비스 부문을 50억 달러에 매각하려고 했으나, NTT는 이달 초 35억 달러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델이 2009년 페롯 시스템을 인수할 때 지불했던 39억 달러보다 4억 달러가 낮은 액수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데이 vs 매킬로이 "4강전서 격돌"
대구, 대전 잡고 개막 첫 승…안산은 부산 격파(종합)
안병훈, 서든데스 혈투 "16강 진출"
블랙스톤 운용 펀드 자산 3주만에 반토막
[포토] 서아란, 눈길 사로잡은 파격적인 화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