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티몬플러스, '동네 상권' 고객관리 서비스 성장세
아시아경제 | 2016-03-28 10:26:47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띵동! 동네 슈퍼에서 10% 할인 쿠폰이 도착했습니다."

'중소상인' 고객관리 서비스인 티몬플러스는 매장당 평균 가입자 2000여명, 포인트 적립 회수 1000만회를 돌파하며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티몬플러스는 지난 2012년 9월 티켓몬스터의 지역딜과 1000만 고객관리 노하우를 토대로 멤버십 포인트 중심의 고객관리 서비스를 시작했다.

티몬플러스는 소비자와 중소상인 모두에게 편리하고 간편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소비자들은 동네 상점에서도 멤버십 포인트를 적립하고, 맞춤형 할인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소비자가 티몬플러스에 가입한 동네 커피숍에서 결제한 후에 매장에 비치된 전용 태블릿에 전화번호를 입력하면 곧바로 멤버십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 성명, 생년월일을 적거나 별도의 종이나 플라스틱 카드 없이 전화번호만 있으면 해당 매장에서 멤버십 포인트를 적립, 사용할 수 있는 셈이다.

티몬플러스에 가맹한 중소상인들의 경우 매장에 방문한 고객의 유형을 분석, 재방문을 유도할 수 있다. 고객의 방문 시간과 지출 금액 등을 확인해 맞춤 할인이나 신메뉴 소개 등을 특정 고객군에게 전달하는 자동 이벤트 기능, 맞춤 이벤트 기능이 가능하다.

특히 지난 2월에는 메시지 전송 횟수가 전월 대비 34% 급증했다. 티몬플러스 마케팅 전문가들이 해당 매장에 최적화된 이벤트를 추천해주는 컨설팅을 제공하면서 중소상인들이 맞춤형 마케팅을 더욱 활발하게 했다는 분석이다.

간단한 작동법과 다양한 기능, 전문화된 컨설팅을 바탕으로 티몬플러스는 국내 대표 '중소상인' 고객관리 서비스로 자리 잡고 있는 모습이다. 전월 대비 하루 평균 가입 고객은 지난 1월에는 8%, 2월에는 16% 상승했으며, 현재 매장당 평균 가입자는 2,000여명을 육박하고 있다. 포인트 적립은 총 1,000만회를 돌파했다.

김동현 티몬플러스 대표는 "티몬플러스는 종이 스탬프 및 플라스틱 포인트 카드 등 제한적인 마케팅 소통 창구를 넘어 오프라인 중소상인과 고객을 연결할 수 있는 접점을 극대화하고 있다"라며 "특히 식음료와 뷰티 부분을 중심으로 중소상인들이 언제 어디서나 고객에게 다가설 수 있는 모바일 소통창구를 형성하고 동네상인들과 상생하는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티몬, 고객관리 프로그램 '티몬플러스' 가동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