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IMF 공적자금 168조 중 66% 회수
아시아경제 | 2016-03-29 06:00:22
[아시아경제 박철응 기자]금융위원회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극복을 위해 투입된 공적자금 168조7000억원 중 지난해 말까지 111조6000억원이 회수됐다고 29일 밝혔다. 회수율은 66.2%다.

지난해 4분기에는 5242억원이 회수돼 3개월만에 0.3%포인트 회수율이 높아졌다. 지난해 연간으로는 1조7164억원이 회수됐다.

4분기에는 예금보험공사가 한화생명 주식 시간외대량매매로 5203억원을, 파산 배당으로 36억원을 회수했다. 정부는 동서증권 파산배당금으로 2억원을 회수했다.

1997년 경제위기 이후 금융기관 부실 정리를 위해 정부보증채권 등을 재원으로 공적자금이 조성됐으며, 금융기관 부실을 정리해 대외신인도를 높이고 경제 회복의 기반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된다.





박철응 기자 he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금융위, 3분기 공적자금 2261억 회수…누적 회수율 65.9%
우리銀 매각 빨라지나?…윤창현 위원장 “본전 회수 연연할 필요 없어”
공적자금관리위원회 민간위원장에 '윤창현 교수'
[2015 국감]임종룡 “우리은행 공적자금 원금 회수 못해도 배임 아니다”
공자위, '2015년도 공적자금관리백서' 발간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