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박지원 "현대 '대북사업' 대출 지원?… 사실 아냐" 부인
파이낸셜뉴스 | 2018-01-13 11:47:06



박지원 전 국민의당 대표는 13일 일각에서 제기된 '현대의 대북사업 지원'과 관련 "사실이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박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더불어민주당 문희상 의원의 언론 인터뷰 기사를 언급하며 "(문 의원의)대북송금특검에 대한 언급 중 '현대가 북한에서 사업을 하기로 하고 이권에 대한 선금조로 돈을 보내려고 했지만 당장 현대가 돈이 없어 외환은행에서 대출하는 것을 박지원이 도와준 거란 말입니다'는 내용은 잘못 언급한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어지간한 언론보도에 대해서는 이해하려고 노력합니다"라면서 "그러나 대북송금특검 관계 내용만은 후일 역사를 위해 해명하고 밝힌다"고 했다.

그러면서 "저는 현대를 위해 외환은행 등 어떤 금융기관에도 개입한 사실이 없음을 확인한다"며 "문희상 의원께서는 사실을 이해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