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안양시 지역특색 살린 도로명 주소판 ‘확대’
파이낸셜뉴스 | 2018-10-13 00:23:06
안양시 안양일번가 자율형 건물번호판. 사진제공=안양시
안양시 먹을거리촌 자율형 건물번호판. 사진제공=안양시


[안양=강근주 기자] 안양시는 지역 특색을 살리고 주변 환경과 어울리는 건물번호판 584개를 안양일번가와 평촌 먹을거리촌 일대에 설치했다.

김창선 안양시 도시계획과장은 13일 “도로명 주소에 대해 시민의 관심을 제고하고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시민이 많이 찾는 장소에 지역 특색을 반영한 자율형 건물번호판 설치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양일번가에는 화려한 색채를 사용해 생동감과 희망이 넘치는 안양의 중심부를 표현했으며, 먹을거리촌은 식욕을 북돋게 하는 주황색을 사용하고 솥단지와 숟가락을 예술적 이미지로 나타냈다.

한편 안양시는 작년에도 삼막마을과 예술공원 주변지역에 지역 특색을 반영한 자율형 도로명 주소 표지판을 설치한 바 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