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삼성전자, 협력사 교육시설 개관.."연간 20만명 수혜"
비즈니스워치 | 2019-05-12 09:44:01

[비즈니스워치] 이학선 기자 naemal@bizwatch.co.kr

지난 10일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에 참석한 협력사 직원이 가상현실 프로그램을 체험해보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지난 10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반도체 협력사를 위한 환경안전 분야 전문 교육시설인 '삼성전자 디바이스솔루션(DS)부문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열었다고 12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협력사에 체계적이고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기흥·화성사업장 인근 건물에 5개층 규모의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조성했다.



강의실과 가상현실 체험장, 근골격센터, 휴게공간 등을 조성해 전문가의 강의와 체험형 교육을 모두 가능하게 한 것이 특징이다.



환경안전 아카데미는 법정 필수과목과 직무별 실습 인증 같은 실무 커리큘럼과 최고경영자(CEO) 세미나, 스트레스 관리 등의 프로그램을 준비해 협력사의 역량 강화와 안전의식 향상에 기여하게 된다.



이 시설은 삼성전자의 1·2·3차 2300여개 협력사 임직원 14만명을 대상으로 개방되며, 연간 20만명 교육 이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



박찬훈 삼성전자 DS부문 기흥·화성·평택단지 부사장은 "선진 환경안전 시스템으로 가기 위해서는 안전관리의 패러다임을 사람 중심으로 전환해야 한다"며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이 반도체 산업 종사자 모두의 안전 의식을 혁신적으로 바꾸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워치(www.bizwatch.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