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지수선물, 약 1% 급락 출발...미중 무역전쟁 재발 우려
뉴스핌 | 2019-05-13 07:52:00
11/12 장마감
거래량
37
전일대비
-0.51%
시가총액
109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244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미국 주가지수 선물인 S&P500 이-미니(E-mini) 선물 가격이 12일(현지시간) 0.85% 하락하며 급락세로 거래를 재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중 무역전쟁이 재발할 수 있다는 우려가 선물 가격을 끌어내리고 있다. 현재 미중 무역관계는 미국이 무역협상 합의를 담보하기 위한 법개정을 중국에 요구하고, 중국은 자국 이익을 해치는 합의는 받아들이지 않겠다고 맞서면서 더욱 긴장 국면으로 빠져들고 있다.

이날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폭스뉴스 선데이'와의 인터뷰에서 중국이 법률 개정을 통해 무역합의를 명문화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는 "중국이 수개월간의 협상 기간 중 했던 약속을 취소함으로써 협상을 위반한 것"이라며 "지금 당면한 문제는 중국 정부가 약속한 변경사항을 법안으로 통과시키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국과 중국은 지난 9~10일 워싱턴에서 고위급 무역협상을 벌였지만, 협상은 별다른 합의 없이 마무리됐다.

미국은 예고대로 10일 오전 0시 1분(한국시간 10일 13시 1분)부터 2000억달러(약 235조6000억원) 규모의 중국 물품에 대한 관세율을 10%에서 25%로 인상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 트레이더[사진=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뉴욕전망] 미·중 무역협상 주시...연준 발언도 주목
트럼프 "中 지금 행동하는 게 현명...재선 후 무역협상은 中에 더 안 좋아"
"미중 무역협상, 3가지 이슈 안풀리고 있어"
류허 中 부총리 “미·중, 추가 무역 협상하기로 합의”
므누신 “현재까지 정해진 미중 무역협상 일정 없다”
美 커들로 "트럼프-시진핑, 내달 G20서 만난다"
미·중 무역싸움에 이번 주 세계증시서 시총 2조$ 증발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