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국제유가, 미·중 무역전쟁·지정학적 이슈에 보합권
뉴스핌 | 2019-05-22 04:48:00
07/15 장마감
거래량
35,258
전일대비
-1.06%
시가총액
451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544,910
매매신호
매도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국제유가가 21일(현지시간) 보합권에서 혼조세로 마감했다. 투자자들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원유 수요 둔화로 이어질 것을 우려하면서도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긴장감과 석유수출국기구(OPEC) 등 주요 산유국의 감산 정책 유지 전망에 기대 원유 선물을 매수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6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11센트(0.2%) 하락한 62.99달러에 마감했다. 6월물은 이날 만기일을 맞았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7월물은 21센트(0.3%) 오른 72.18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유가는 상방과 하방 압력이 서로 충돌하면서 크게 움직이지 못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장기화하며 전 세계 경제 성장세와 원유 수요 전망에 타격을 줄 수 있는 점은 유가 하락 요인이지만 미국과 이란 사이의 고조된 긴장감은 유가 상승 압력이 됐다.

OPEC과 러시아 등 비회원국들이 내달 회의에서 현재 감산 정책을 유지할 것이라는 기대 역시 유가를 지지하는 요인이다. 지난 주말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랍에미리트(UAE) 등 주요 산유국은 감산 정책 유지에 대한 기대에 힘을 실었다.

어게인 캐피털의 존 킬더프 파트너는 로이터통신에 “시장에서 현재 부딪히고 있는 강한 힘은 이란 관련 긴장감과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상황”이라면서 “무역전쟁은 아시아 경제와 수요 전망에 타격을 줬고 이란 상황은 동시에 시장에 갈고리 역할을 한다”고 지적했다.

TD증권의 바트 멀렉 원자재 수석 전략가는 블룸버그통신에 “거시 여건이 엄청 좋아 보이지 않는다는 사실을 감안할 때 원유는 비교적 잘 지지가 되고 있다”면서 “원유는 위험 선호가 감소한 상황에서 공급 측면의 지지를 받아 자신만의 북소리에 맞춰 행진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WTI 선물.[차트=인베스팅닷컴]


 

 

mj72284@newspim.com

[유럽증시] 화웨이 제재 유예 발표에 상승
세계증시, 美 화웨이 거래제한 유예 방침에 일제히 안도랠리
[5/21 중국증시종합] 화웨이 제재 유예 희토류 호재, 상하이지수 1.23% ↑
[아시아증시] 美 화웨이 제재 완화에 中 상승...日 하락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