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비트코인 1만1000달러 돌파...페이스북 ‘리브라’ 효과
뉴스핌 | 2019-06-24 16:54:13
07/19 장마감
거래량
1,865
전일대비
+1.62%
시가총액
440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1,718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비트코인이 15개월여 만에 1만1000달러(약 1274만원)를 상향 돌파했다. 페이스북 ‘리브라’ 등 대형 가상화폐 프로젝트가 연이어 발표된 데 따라 비트코인이 탄력을 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 경제전문 매체 CNBC는 24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를 인용, 비트코인이 일시 1만1307.69달러까지 뛰어 2018년 3월 5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비트코인 [사진=로이터 뉴스핌]

지난 2017년 비트코인이 1만9000달러(약 2201만원)로 사상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거품이 붕괴했던 사례가 있으나, 투자자들은 최근 비트코인의 고공행진에 거품 붕괴 우려를 나타내지 않고 있다.

비트코인은 2018년 내내 하강 추세를 보이다가 올해 초 3000달러대까지 추락했으나, 2월 말부터 주요 기업들이 암호화폐 관련 프로젝트를 발표하면서 비트코인이 다시금 상승 탄력을 받고 있다.

지난 3월에는 피델리티가 자회사를 설립해 암호화폐 수탁과 투자집행 업무 서비스를 기관투자자들에게 제공하는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결정적으로 페이스북이 내년부터 새로운 암호화폐 결제서비스 ‘리브라’(Libra)를 도입하기로 하면서 비트코인의 상승 동력이 한층 강화됐다.

블록체인 스타트업 케네픽캐피털의 공동 창업자 제한 추는 “투자자들 사이에서 비트코인이 점차 디지털 시대의 합법적인 가치 저장 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페이스북의 리브라는 모든 기업 경영자들이 암호화폐를 진지하게 받아들이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비트코인은 올해 들어 170% 이상 급등했으며, 다른 암호화폐도 동반 상승하며 이더리움은 올해 두 배 이상 급등했다.

 

 

gong@newspim.com

비트코인, 9300달러 돌파…13개월간 최고치
비트코인, 일본서도 1000만원 돌파...작년 5월 이후 최고치
'날개' 단 비트코인, 글로벌 금융시장 5월 위너 등극
페이스북, 내년부터 자체 가상화폐 '리브라' 결제 서비스 시작
‘불붙은’ 비트코인 상승세…해외 전문가들 ‘반락’ 경고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