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KEB하나은행,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증명사업" 업무협약
뉴스핌 | 2019-07-14 08:00:00

[서울=뉴스핌] 김진호 기자 = KEB하나은행은 14일 블록체인 기반의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EB하나은행, 우리은행, 코스콤으로 구성된 금융사들과 SK텔레콤, LG유플러스, KT로 구성된 통신 3사와 삼성전자는 사업협약식을 갖고 블록체인 기반의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을 출범하기로 했다. 지난 12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된 협약식에서 7개 참여사 관계자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한준성 부행장,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장 황원철 상무, 코스콤 미래성장본부 김계영 본부장, SK텔레콤 블록체인/인증 Unit장 오세현 전무, LG유플러스 FC부문장 이상민 전무, KT 블록체인비즈센터장 서영일 상무, 삼성전자 서비스기획그룹장 김주완 상무.


이번 업무협약에는 우리은행, 코스콤 등 금융사와 SK텔레콤, LG유플러스, KT로 구성된 통신 3사, 삼성전자가 함께 했다. 이들은 이르면 내년부터 모바일 앱(App)을 통한 전자증명 시대 구현을 목표로 했다.

이들 7개사는 ICT 기업과 금융 기업의 강점이 시너지 효과를 일으켜 이용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자증명 서비스를 빠르게 사업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금융권은 오랜 기간 가장 보안성이 높은 인증서비스를 제공해 왔고 통신3사는 안정적인 통신서비스 경험과 블록체인 기술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모바일 사업 분야의 풍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블록체인 보안 기술을 통해 안전하게 신원 정보를 관리가 가능하다.

모바일 전자증명 사업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위증명하고, 본인 스스로 개인정보를 관리할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개인은 기관이나 기업으로부터 받은 자신의 정보를 스마트폰의 보안 저장 영역에 저장하고 신원증명이 필요할 경우 언제든지 스스로 원하는 데이터를 골라서 제출할 수 있다. 이는 기존에 기관과 기업이 보관하고 있던 개인정보와 이에 대한 통제권을 개인에게 돌려준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또한, 개인인증을 바탕으로 한 각종 증명서 활용도 가능하다. 예컨대 대학을 졸업한 20대 남성 A씨가 취업을 하기 위해 문서로 제출하던 대학 졸업증명서와 성적증명서를 모바일을 통해 간편하게 제출할 수 있고 제출받은 기업은 블록체인망을 통해 위변조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계좌정보를 통한 본인 확인 및 통장사본 제출을 대체할 수 있는 '계좌보유증명' 발행을 시작으로 은행에서 발행하는 다양한 금융증명서까지 서비스 범위를 확장할 예정이다.

참여사들은 내년에는 블록체인에 더 많은 기업들을 추가해 참여사들의 채용 정보시스템은 물론 병원 및 보험사의 제증명 서비스, 골프장과 리조트의 회원권, 영화관놀이공원의 할인서비스, 공증내용증명, 사회 각 분야의 다양한 영역까지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rplkim@newspim.com

KEB하나은행, 11개 해외 통화 충전식 '페이스마트카드' 출시
KEB하나은행, 안전운전시 '안심오토론' 금리 할인
KEB하나은행, 수수료 90% 할인 환전 이벤트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