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더 CJ컵] 필 미켈슨 "시작 좋았지만 ,더블보기 아쉽다"... 무빙데이 40위권
뉴스핌 | 2019-10-19 13:27:00

[서귀포=뉴스핌] 정윤영 기자 = "시작은 아주 좋았지만, 더블보기가 아쉬웠다."

PGA 통산 44승에 빛나는 필 미켈슨(49·미국)은 19일 제주도 서귀포 클럽 나인브릿지(파72/7241야드)에서 열린 국내 유일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우승상금 175만달러) 3라운드서 버디 4개, 보기 1개, 더블보기 1개를 묶어 1타 줄인 3언더파 213타를 기록, 오후 1시반 현재 42위를 기록 중이다.

필 미켈슨이 3라운드서 1타를 줄였다. [사진=JNA GOLF]

미켈슨은 3라운드 후 PGA와의 인터뷰서 "시작은 아주 좋았다. 다만 안타까웠던 것은 4피트 짜리 버디 퍼트가 하나 있었는데 17번 홀이었는데 그걸 놓쳤고, 18번 홀까지도 영향을 주면서 더블 보기를 범했다. 그 이후에는 전반적으로 부진했던 것 같다. 경기 전체를 놓고 본다면 좋았고 코스도 아주 만족했다. 퍼팅이 조금 아쉬웠다"고 밝혔다.

그는 "코스 자체는 정말 너무 좋았다. 티에서부터 드라이브 샷을 날릴 수 있는 충분한 공간이 있어서 참 좋았고, 그린 면에서도 아이언 샷을 노릴 수 있는 등 전반적인 코스에 만족했다. 퍼팅 빼고는 전부 다 맘에 들었다. 퍼팅 자체가 특히 어렵다기 보다는 그냥 라인을 읽거나 속도를 어떻게 조절하는 부분에서 어려웠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일단은 내년에 중동 쪽에서 경기에 출전할 생각을 갖고 있다. 유럽의 경우, 브리티시 오픈을 생각하고 있다. 아시아도 최소 1번 정도는 올 예정이다. 의무감 때문에 오는 건 아니고 그냥 골프 자체를 내가 너무 좋아하고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고 또 문화를 겪는 것을 좋아해서다"라고 덧붙였다.  

 

yoonge93@newspim.com

[더 CJ컵] '세계랭킹 1위' 브룩스 켑카 "무릎 통증으로 추가 검사 위해 기권"
[더 CJ컵] '2R 공동4위' 조던 스피스 "7주 휴식 끝 첫 PGA 출전… 감 올라왔다"
[더 CJ컵] '2R 20위권' 임성재 "바람 세져 실수 많았다... 톱10 오르길 희망"
[더 CJ컵] 저스틴 토마스, 2R 2타차 선두... 안병훈·이경훈·김시우 톱10 포진
[스포츠 현장 IN] 임성재 "오늘 같이 하면 더 CJ컵 우승 경쟁 가능할 것" (영상)
[스포츠 현장 IN] 안병훈 "더 CJ컵 우승해 프레지던츠컵 꼭 합류할 것" (영상)
[스포츠 현장 IN] 브룩스 켑카 "실수 없다면 더 CJ컵 연속우승, 승산 있다" (영상)
[더 CJ컵] '1R 9위' 저스틴 토마스 "7~8언더도 가능했다... 아쉬움이 남는 경기"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