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삼성전자, 美실리콘밸리서 차세대 반도체 제품과 신기술 대거 선봬
파이낸셜뉴스 | 2019-10-24 08:35:06
'삼성 테크 데이 2019' 개최
글로벌 IT업체와 미디어, 애널리스트 등 500여 명 참석
프리미엄 모바일 솔루션 엑시노스 990·엑시노스 모뎀 5123 출시
3세대 10나노급 D램·7세대 V낸드·PCIe Gen5 SSD 신기술 공개


삼성전자 시스템LSI 사업부 강인엽 사장이 지난 23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 삼성전자 미주법인(DSA) 사옥에서 열린 '삼성 테크 데이 2019'에서 기조 연설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가 지난 23일(현지시각) 미국 실리콘밸리 미주법인(DSA) 사옥에서 '삼성 테크 데이2019'를 개최하고, 차세대 반도체 솔루션을 대거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삼성 테크 데이는 매년 삼성전자의 반도체 신기술을 선보이는 행사로 올해 세 번째로 열렸다. 이번 행사는 '혁신의 동력이 되다(Powering Innovation)'라는 주제로 열렸다. 글로벌 IT 업체와 미디어, 애널리스트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삼성전자는 시스템 반도체 부분에서 2개의 신경망처리장치(NPU) 코어로 인공지능 연산 성능을 대폭 향상시킨 고성능 모바일AP '엑시노스(Exynos) 990'과 5G 솔루션 신제품 '엑시노스 모뎀(Modem) 5123'을 공개했다.

두 제품은 최신 7나노 극자외선(EUV) 공정 기반의 차세대 프리미엄 모바일 솔루션이다. △2개의 NPU 코어 △트라이(3) 클러스터의 효율적 CPU 구조 △최신의 그래픽처리장치(GPU) △8개 주파수 묶음(CA) 등 다양한 기술이 집약됐다.

삼성전자 시스템 LSI사업부 강인엽 사장은 "우리의 일상에 다양한 AI 서비스와 5G 통신이 빠르게 적용되고 있다"며 "차세대 프리미엄 모바일 솔루션인 엑시노스 990과 엑시노스 모뎀 5123은 인공지능(AI), 5G 시대에 최적화된 혁신적인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메모리 부분에서는 3세대 10나노급(1z) D램과 7세대(1yy단) V낸드 기술, PCIe Gen5 SSD 기술, 12GB uMCP 등 신제품과 개발중인 차세대 기술의 사업화 전략을 대거 공개했다. 또 메모리 기술 한계 극복을 통한 고객 가치 극대화 방안에 대해서도 공유했다.

메모리 전략 발표를 맡은 메모리사업부 전략마케팅팀 한진만 전무는 D램의 공정 미세화·속도 고성능화에 따른 공통적 난제인 신뢰성 확보와 소비전력 절감 방안에 대한 기술 개발 전략을 소개했다. 아울러 초격차 V낸드 기술 개발의 의미, 고용량화에 따른 효율성 제고, QLC를 포함한 솔루션 기술 발전 방향과 난제를 해결하기 위한 삼성의 개발 방향을 제시하고 산업 전반에 걸친 협업 강화를 제안했다.

삼성전자 미주 지역총괄 최주선 부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AI·5G·클라우드, 엣지 컴퓨팅·자율 주행 등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트렌드에 최적화된 차세대 반도체 솔루션을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더욱 혁신적인 반도체 기술 개발을 통해 미래 IT 산업 전반에 걸쳐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 나가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