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박항서의 베트남, 태국과 0대0 무승부... 월드컵 예선 G조 선두 유지
뉴스핌 | 2019-11-20 00:04:00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승부를 내지 못했지만 조 선두를 유지했다.

베트남은 19일(한국시간) 홈구장 하노이 미딩 국립 경기장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G조 5차전 태국전을 득점없이 마무리했다.

하지만 베트남(승점 11)은 단독1위를 유지, 사상 첫 최종예선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3경기를 남겨둔 상황서 2위 태국과는 승점 3점차다. 태국은 무승부로 말레이시아(승점 9)에 2위를 넘겨줬다.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베트남이 태국과 득점없이 비겼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19.11.20 fineview@newspim.com

골은 나오지 않았다.
꽝하이-티엔린-반토안을 내세운 베트남은 전반중반 실점 위기를 모면했다. 전반28분 태국은 페널티킥 찬스에서 분마탄의 슈팅을 차냈으나 당반람 골키퍼의 선방으로 실점하지 않았다.

2분후 위기를 넘긴 베트남은 전반30분 코너킥 찬스에서 두훙둥의 헤딩슛으로 상대 골망을 갈랐으나 파울이 선언돼 골로 인정되지 않았다.
전반을 득점없이 맞이한 베트남은 후반 초반 티엔린과 반또안이 슈팅을 했으나 골대를 빗나갔다. 이후 후반23분 코너킥 찬스를 맞았지만 골은 터지지 않았다.

태국은 당반람의 선방에 재차 한숨을 내쉬었다. 후반34분 당다와 윌라왓노돔의 중거리 슛을 골키퍼 당반람이 슈퍼세이브로 베트남을 구했다.

 

fineview@newspim.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