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애플 "저가형 아이폰" 2월부터 양산 체제.. TSMC 반도체 주문량 늘려
뉴스핌 | 2020-01-22 15:21:00
02/21 장마감
거래량
13,251,959
전일대비
-1.33%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애플이 오는 2월부터 저가형 아이폰 모델 양산에 나선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2일 이 사안에 정통한 소식통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저가형 아이폰 모델은 오는 2월 대만의 혼하이 프리시전 인더스트리(HHPIC), 페가트론, 중국 위스트론 등 하청업체들을 통해 양산에 들어간다. 이르면 3월에 공개된다는 소식이다. 

애플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저가형 아이폰 모델은 아이폰 SE 이래 처음으로 선보이는 것으로, 외형은 2017년 아이폰 8 모델과 흡사하다. 페이스ID 대신 터치ID 기능의 홈버튼이 탑재된다.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는 아이폰 11과 동일한 A시리즈 13(A13)칩이 들어간다. 스크린 크기는 4.7인치다.

아이폰 8은 지금까지도 판매 중이다. 가격은 499달러다. 애플은 아이폰 SE를 2016년 출시 당시 399달러에 판매했었다. 아이폰 SE는 현재 단종된 상태다.

3월 공개된 새로운 저가형 아이폰 모델명이 '아이폰 SE 2'가 될 지 불분명하다. 애플은 블룸버그통신의 사실 확인 요청을 거부했다. 

애플의 저가형 아이폰 모델이 프리미엄 보다 더 인기 있는 추세다. 아이폰 11 출시가는 11 프로 모델 보다 50달러 저렴한데 판매량은 더 많았다는 설명이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애플은 올해 하반기에 5세대(5G) 모바일 네트워크를 지원하는 프리미엄 아이폰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다. 더 빠른 프로세서와 새로운 3차원(3D) 카메라 렌즈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또 다른 소식통들에 따르면 애플은 예상보다 높은 아이폰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협력 업체인 대만 반도체 제조사 TSMC에 A-시리즈 프로세서 생산량을 늘려줄 것을 요청했다.  

지난해 가을 출시한 아이폰 11과 11 프로 모델은 5G 지원 모델이 아니었음에도 불구 호평을 받았고 특히 중국 판매가 강세를 보였다. 이에 애플이 올해 저가형 아이폰 모델과 5G 지원 아이폰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어서 그 수요가 엄청날 것이란 전망이다.

wonjc6@newspim.com

"애플, 아이클라우드 백업 100% 암호화 포기...FBI 반대"
애플 쿡과 트럼프 대통령, 22일 다보스 조찬 회동 '눈길'
"애플, 차기 아이폰 프로 모델에 3D 카메라 센서 장착"
美 법무 vs 애플, 범죄 연루 아이폰 잠금 해제 두고 대립
애플 아이폰 중국서 '날개 돋힌 듯' 판매 극적 반전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