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애플, 3월말 아이폰SE 후속작 출시...가격 40만원 후반대"
뉴스핌 | 2020-02-18 11:16:00
03/27 장마감
거래량
1,569
전일대비
+8.96%
시가총액
64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애플이 오는 3월 보급형 스마트폰인 아이폰SE의 후속작을 내놓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USA투데이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동안 차세대 아이폰SE의 명칭은 '아이폰9' 혹은 '아이폰SE2'으로 불려왔다.

이날 USA투데이는 애플 전문매체 '맥루머스' 보도를 인용, 올해 애플의 춘계 미디어 행사가 오는 3월 열릴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이 자리에서 회사가 차세대 아이폰SE를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 모델과 함께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차기작의 사양과 가격도 구체적으로 전망됐다. 또 다른 애플 전문매체 맥월드에 따르면 차기작의 디스플레이 규모는 4.7인치로, 기존 아이폰SE(4인치)보다는 크지만 아이폰11(6.1인치)보다는 작을 것으로 관측됐다. 

또 차기작에는 아이폰11에 들어간 것과 동일한 A13 칩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됐다. 내장메모리는 64GB로 전망됐다. 이전 아이폰SE의 메모리는 32GB다. 아울러 후속작에는 페이스ID 대신 터치ID가 탑재될 가능성이 크다고 맥월드는 예상했다.

웨드부시 시큐리티스의 대니얼 이브스 애널리스트는 차기작의 판매 가격을 399달러(약47만4000원)로 전망했다고 USA투데이는 썼다. 2019년 4월에 출시된 아이폰SE는 349달러(약 41만5000원)에 판매된 바 있다.

애플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애플 "코로나19로 1분기 매출 목표 달성 어려울 것"
코로나19로 문 닫았던 베이징 애플스토어 일부 운영 재개
애플, 작년 스위스 시계 산업 제쳤다
신종 코로나가 '글로벌 공급망' 끊었다...애플 출시도 '지장'
애플, 신종 코로나 확산에 9일까지 중국 본토 모든 매장 폐쇄
"애플, 2년 만에 삼성 제치고 최대 스마트폰 기업"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