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영국·호주·캐나다와 "홍콩 국가보안법" 비판 공동 성명 발표
뉴스핌 | 2020-05-29 08:40:00
07/03 장마감
거래량
334,643
전일대비
+1.68%
시가총액
1,948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미국은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추진에 대해 외교적 압박을 강화, 동맹국인 영국·호주·캐나다와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빅토리아피크에서 내려다 본 홍콩 시내 전경. [사진=블룸버그]

28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4개국 공동 성명에서 중국은 지난 1984년 영국과 체결한 홍콩반환협정을 준수하고 홍콩 시민들과 협력할 것을 요구했다.

영국의 도미닉 라브 외무부 장관, 마리스 페인 호주 외교장관, 프랑수아-필립 샴페인 캐나다 외교장관이 서명한 성명에는 "중국이 새로운 국가보안법을 홍콩에 부과하기로 한 결정은 법적 구속력이 있는 유엔(UN) 홍콩반환협정에 따른 국제적 의무와 직접적으로 상충한다"며 홍콩 보안법은 일국양제(하나의 국가, 두 개의 체제) 원칙을 훼손할 것이라고 적시됐다.

이들 장관은 "또한 정치적 범죄에 대한 홍콩 내 기소 가능성을 높이고, 홍콩인들의 권리를 보호하겠다는 기존 약속을 훼손한다"며 "새로운 보안법으로 홍콩의 안정과 번영이 위태로워짐에 따라, 우리는 중국 정부와 홍콩 정부, 시민들이 상호 수용 가능한 합의를 찾을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공동 성명에는 중국이 그렇게 하지 않을 경우 4개국이 어떤 조치를 취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SCMP는 미국이 다른 동맹국들을 모아 중국에 외교적 압박을 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모건 오테이거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한 인터뷰에서 더 많은 국가에 중국의 홍콩 보안법 강행에 반대하도록 설득하기 위해 미국은 계속 협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우리는 계속해서 홍콩 사람들을 지지하고 이와 관련한 반대 시위를 지원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 의회는 이번 일로 중국에 강경히 대응해야 한다는 초당적 분위기가 형성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9일 기자회견을 통해 대응 조치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 제재, 관세, 정치 인사 자산 동결 등 여러 옵션이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과 캐나다에서도 중국에 강력히 항의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크다. 영국은 1997년 이전 영국해외시민여권(BNO)을 소지한 약 30만명의 홍콩인들에게 시민권을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는 특히 야권에서 대(對)중 대응 조치를 요구받고 있다. 

 

wonjc6@newspim.com

트럼프 "29일 중국 관련 기자회견"…홍콩보안법 대응 주목
커들로 "홍콩, 중국과 같은 대우 받을 수도"
미중, 홍콩 보안법 안보리 소집 두고 신경전.."국제 안보 이슈" VS "내정 문제"
캐리 람 "홍콩보안법 통과 환영...입법 서두르겠다"
美재계, 트럼프에 "홍콩보안법 내용물 확인한 후 신중히 움직여라"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