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현대·기아차, 올들어 9월까지 전 세계 전기차 4위...점유율 7.2%
뉴스핌 | 2020-11-23 13:45:31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가 순수 전기차와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를 포함한 전 세계 전기차 시장에서 4위를 기록했다.

23일 SNE리서치에 따르면 현대·기아차(000270)는 올해 1~9월 전 세계 시장에서 전기차 13만대를 판매해 글로벌 시장 점유율 7.2%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0.7% 증가한 수치다. 점유율도 5.7%에서 7.2%로 늘었다.

1위 테슬라는 중국산 모델3 판매량이 올들어 8만대 이상 추가되면서 전체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19.6% 증가했다. 폭스바겐 그룹도 아우디 E-트론 EV와 폭스바겐 파사트 GTE, e-Up! 등 판매 증가에 3배에 가까운 급성장세를 보여 전년 동기보다 6계단 뛰어오른 2위로 올랐다.

르노닛산미쓰비시는 르노 조에 판매 호조에도 불구하고 기존 주력 모델인 닛산 리프와 미쓰비시 아웃랜더 PHEV 판매 감소로 전체 판매량이 4.6% 감소했다. 다만 순위는 3위를 유지했다. BMW그룹은 점유율이 소폭 올랐지만 순위는 한 계단 하락해 5위에 그쳤다.

SNE리서치 관계자는 "현대·기아차는 유럽 시장 호조 속에 미국과 중국 시장도 3분기부터 본격적으로 회복되면서 판매 성장세에 더욱 탄력이 붙고 있는 상황"이라며 "10월 말부터 코로나 재확산에 따른 봉쇄에 들어간 유럽 시장이 변수로 작용함에도 불구하고 중국과 미국의 회복세가 가속화되면서 앞으로 세계 시장의 회복세가 대체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표=SNE리서치] 2020.11.23 peoplekim@newspim.com

peoplekim@newspim.com

"코로나에 中시장 최저점"...현대·기아차, 내년 'V자' 반등 총공세
한국지엠 이어 기아차 노조도 파업 강행...완성차업계, 줄파업 생산타격 우려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 확진자 2명 발생...설계1동 일시 폐쇄
현대·기아차, 교통빅데이터 연계 서비스 추진 MOU 체결
현대차(005380), 광저우모터쇼서 중국 전략 차종 2세대 '밍투' 첫선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