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안양지원 판사 2명 확진...해당 재판부 직원 등 자가격리
뉴스핌 | 2020-11-29 23:40:57

[안양=뉴스핌] 박승봉 기자 = 수원지방법원 안양지원에서 판사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9일 수원지법 안양지원 등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은 판사 2명은 지난 23일 점심 식사모임에서 지인이 28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검사를 받아 양성 판정이 나왔다.

수원지방법원 안양지원. [사진=네이버지도 캡쳐] 2020.11.29 1141world@newspim.com

식사모임에 참석한 판사 7명 중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나머지 5명 중 4명은 음성 판정이 나왔고 1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안양지원은 이날 청사 전체를 소독하고 해당 재판부 판사와 직원들은 2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가도록 했다.

1141world@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