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팬데믹 현황] 확진 9100만명 육박...미국 고릴라도 확진(12일 13시22분)
뉴스핌 | 2021-01-12 15:27:48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9100만명에 육박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의 시스템사이언스·엔지니어링센터(CSSE) 코로나19 상황판에 따르면 한국시간 12일 오후 1시22분 전 세계 누적 확진자 수는 하루 전보다 61만7567 늘어난 9087만8035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총사망자 수는 9799명 증가한 194만4583명으로 조사됐다

국가·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미국 2261만3310명 ▲인도 1046만6595명 ▲브라질 813만1612명 ▲러시아 338만9733명 ▲영국 312만7643명 ▲프랑스 284만4680명 ▲터키 233만6476명 ▲이탈리아 228만9021명 ▲스페인 211만1782명 ▲독일 194만1116명 등이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시스템사이언스·엔지니어링센터(CSSE) 코로나19 상황판

국가·지역별 누적 사망자는 ▲미국 37만6060명 ▲브라질 20만3580명 ▲인도 15만1160명 ▲멕시코 13만4368명 ▲영국 8만2096명 ▲이탈리아 7만9203명 ▲프랑스 6만8197명 ▲러시아 6만1389명 ▲이란 5만6262명 ▲스페인 5만2275명 등으로 보고됐다.

◆ 미국 샌디에이고 동물원 고릴라도 양성 판정

미국 샌디에이고 동물원의 고릴라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로이터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샌디에이고 주사파리파크(Zoo Safari Park)의 고릴라 1마리가 코로나19 양성 진단을 받았다. 유인원의 첫 공식 코로나19 감염 사례다.

동물원 측은 지난주 6일 기침 증상을 보인 고릴라 2마리 가운데 1마리에서 채취한 배설물을 분석한 결과 코로나19가 검출됐다고 밝혔다. 또 고릴라 3마리가 기침 등 관련 질환을 보이고 있다며 다만 심각하지는 않아 완전히 회복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했다.

르완다 국립공원에서 서식하는 고릴라. [사진= 로이터 뉴스핌]

고릴라 1마리 만이 확진 판정을 받았지만 동물원 관계자는 총 8마리의 고릴라가 코로나19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관계자들은 최초 감염 고릴라와 접촉한 조련사에 의해 코로나19가 옮아갔을 것으로 본다. 이 조련사는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으나 무증상자로 분류됐다.

◆ 뉴질랜드, 여행객에 음성 결과 요구 방침

뉴질랜드 정부가 대부분의 해외발 여행객에게 입국 조건으로 코로나19 음성 결과를 요구할 방침이라고 로이터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이에 따라 뉴질랜드 방문 여행객은 항공편 탑승 전 국가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한다. 음성 결과를 제시하더라도 14일간의 자가격리와 추가 검사가 요구된다.

[시드니 로이터=뉴스핌] 권지언 기자 = 호주와 뉴질랜드 간 여행을 재개하는 '트래블 버블' 시행 첫 날 뉴질랜드에서 도착한 승객이 시드니 공항에서 마중나온 연인과 뜨겁게 포옹하고 있다. 2020.10.16 kwonjiun@newspim.com

뉴질랜드의 크리스 홉킨스 코로나19 대응 담당 장관은 관련 요건의 대상은 호주와 남극 및 일부 태평양 도서국을 제외한 모든 국가와 영토에서 출발하는 여행객으로 조만간 확장해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 말레이시아, 8월1일까지 비상사태 선포

말레이시아 국왕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전국에 비상사태를 선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2일 보도했다. 이날 무히딘 야신 말레이시아 총리는 TV 연설을 통해 비상사태는 오는 8월1일까지 적용된다며 이 기간 의회 활동과 선거 개최가 중단된다고 밝혔다. 통행금지령은 시행되지 않는다고 했다.

비상사태가 선포되면 말레이시아 정부는 의회의 승인 없이도 입법을 할 수 있다. 전날 야신 총리는 의료 체계가 한계에 직면했다며 전국에 여행금지와 수도 쿠알라룸푸르와 5개 주에 14일간의 봉쇄 조치를 적용한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에서 국왕은 의례적인 역할만 수행하나 안보나 경제 위협에 근거해 비상사태를 선포할 권한을 갖고 있다.

[반팅 로이터=뉴스핌] 박우진 기자 = 28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반팅에서 경찰이 봉쇄지역 감시 역할을 맡은 드론을 조종하고 있다. 2020.10.28 krawjp@newspim.com

bernard0202@newspim.com

[팬데믹 현황] 일본, 누적 확진 30만명 육박...내일 오사카 등에 긴급사태 선언
[팬데믹 현황] 확진 9000만명대...미국 접종, 인구 2% 그쳐(11일 13시22분)
[팬데믹 현황] 일본, 신규 확진 6081명...새로운 변이 바이러스 발견
[팬데믹 현황] 누적확진 8800만명대…미국 하루 4000명 사망 '최다' (8일 오후1시 22분)
[팬데믹 현황] "구멍 난 일본 방역" 신규 확진 7570명...오사카·교토도 긴급사태 요청
[팬데믹 현황] 누적확진 8716만명…"미국, 변이 바이러스에 '깜깜'" (7일 오후 1시22분)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