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가] 美 고용지표 호조·산유량 동결에 급등
뉴스핌 | 2021-03-06 06:45:05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국제유가가 5일(현지시간) 3%넘게 급등하며 이틀 연속 급등세를 이어갔다.

미국 텍사스 주 미드랜드 인근에 위치한 퍼미안 분지에서 원유 펌프가 작동하는 모습.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날 미국 서부텍사스원유(WTI) 4월 인도분 선물은 전거래일 대비 2.26달러(3.5%) 급등한 배럴당 66.09달러를 기록했다.

북해산 브렌트유 5월물은 2.62달러(3.9%) 올라 배럴당 69.36달러를 나타냈다. 이는 2019년 5월 이후 최고다.

주간별로 보면  WTI는 7.5% 급등해 2019년 4월 이후 최고수준을 보였다. 브렌트유는 이번주 7.7% 상승해 7주 연속 랠리다.

이날 유가 시장은 OPEC+(석유수출국기구 및 러시아 등 주요 산유국 모임)의 감산 연장 결정 영향과 미국 고용지표 등에 주목했다. OPEC+가 전일 회동에서 4월에 산유량을 현재와 거의 같은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하면서 상승흐름을 이어갔다.

또 미국 고용지표도 양호하게 나오면서 유가를 끌어 올렸다.미 노동부는 2월 비농업 부문의 신규 고용이 37만9000건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로이터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중간값 18만2000건을 비교적 큰 폭으로 웃돈 수치다. 실업률도 6.3%에서 6.2%로 하락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뉴욕증시] 고용지표 소화하며 롤러코스터 장세…상승 반전 마감
[채권]10년물 금리 1.62% 돌파 후 숏커버링에 1.5%대로 복귀
[외환] 고용 지표 개선에 달러화 강세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