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현대카드 주주 변경 절차 완료…푸본금융 SI로 경영 참여
이투데이 | 2022-05-20 09:09:11
[이투데이] 서지희 기자(jhsseo@etoday.co.kr)

어피니티컨소 보유 지분 매입…회사 측 "IPO 절차 중단"



▲ (현대카드)
현대카드는 대만 금융기업 푸본금융그룹(Fubon Financial)이 현대카드의 주요 투자자로 참여하기로 하고, 이에 따른 주주 변경 절차를 최종 완료했다고 20일 밝혔다.

푸본금융그룹은 기존의 재무적 투자자(FI)였던 어피니티 컨소시엄이 보유하고 있던 현대카드 지분 24% 가운데 약 20%를 매입했다. 푸본금융그룹의 자회사인 푸본은행이 9.99%를 매입해 올해 2월 주주로 이름을 올렸으며, 푸본생명이 9.99%를 추가로 매입해 이달 19일 최종적으로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 됐다. 나머지 어피니티 보유분은 어피니티 측의 요청으로 현대커머셜이 지난 2월 매입했다.

이로써 현대카드 지분 약 20%를 보유하게 된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과 함께 주요 주주로서 경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카드의 전략적 투자자(SI)로서 PLCC·데이터사이언스·브랜딩 등 다양한 차원에서 현대카드의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주주 변경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기존 재무적 투자자(FI)였던 어피니티 컨소시엄 측이 원활한 엑시트를 위해 요청했던 기업공개(IPO) 프로세스는 중단됐다"며 "푸본금융그룹이 전략적 투자자(SI)로 합류한 만큼 기업공개는 당분간 검토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푸본금융그룹은 대만의 대표 금융기업으로 꼽힌다. 보험·은행·증권 등에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푸본금융그룹은 현대차그룹의 현대라이프(현 푸본현대생명) 지분 인수를 통해 지난 2018년 국내에 진출했다.



[관련기사]
현대카드, 마블 테마 팝업 전시 '마블: 더 리플렉션'
현대카드, ‘상시 재택 근무ㆍ거점 오피스’ 도입
금융권, 회사 출근 선택적 '상시재택' 안착...유연근무제 확산
현대카드 "월 3900원 구독료 내면 이마트 1만5000원 할인"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최고 펀드도 20% 수익 약속못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