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부산시, 폭력피해여성 맞춤형 돌봄서비스 이어간다
뉴스핌 | 2022-05-23 07:41:29

[부산=뉴스핌] 남동현 기자 = 부산시가 폭력피해여성 자활모델 '5060여성 실버케어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간다.

삼성전자와 사랑의열매로부터 2021년 '나눔과 꿈'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부산여성지원센터 꿈아리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부산시]2022.05.23 ndh4000@newspim.com

시는 다음달부터 부산여성지원센터 꿈아리(이하 꿈아리)가 구축한 폭력피해여성 자활모델인 5060여성 실버케어사업을 시 양성평등기금사업으로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5060여성 실버케어사업은 차상위계층 중 자립·자활 의지가 있는 중장년 폭력피해여성에게 요양보호 등급을 받지 못해 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노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자리를 연계해주는 자활모델이다.

지난해 삼성전자와 사랑의열매의 나눔과 꿈 사업으로 선정돼 지난 1년간 처음 추진됐으며, 꿈아리는 사업기간 동안 중장년 폭력피해여성 10명을 선발해 돌봄 사각지대 노인 30명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연계했다.

그 결과, 지원대상 노인들은 기존의 장기요양보험제도의 정해진 형태가 아닌 원하는 시간, 내용, 장소 등에 따라 신체· 인지 ·가사활동과 일상생활 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었다.

이 사업을 마련하고 추진한 꿈아리는 삼성전자와 사랑의열매로부터 2021년 '나눔과 꿈'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상패와 상금 2000만원을 받았다.

ndh400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