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제주항공, 안전관리 체계 강화… 올해 안전투자비용 2274억
이투데이 | 2022-06-28 11:27:03
[이투데이] 이꽃들 기자(flowerslee@etoday.co.kr)


▲ 제주항공 항공기.(사진제공=제주항공)


제주항공이 안전투자와 시스템 개선 등 안전관리 체계 강화에 속도를 낸다.

제주항공은 최근 늘어난 항공편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안전 관련 투자와 운영 및 관리기준을 강화해 고객의 신뢰를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1169억 원 규모였던 안전투자비용을 올해에는 2274억 원까지 늘려 안전관리시스템의 유지관리, 교육 및 훈련강화, 안전 조직 강화 등에 배정했다.

제주항공은 지난 4월 모의비행훈련장치(시뮬레이터) 1대를 추가 도입해 종사자 교육을 강화하고 있으며, 항공안전활동으로 △자체 품질심사 활동 확대 △예방정비 제고 △안전제도 및 절차, 규정 개선 △정보공유 및 안전문화 활성화 측면 등의 세부예방계획을 수립해 안전 이벤트에 대비하고 있다.

특히 항공안전성과지표(SPI, Safety Performance Indicators)를 국가 목표인 1만 비행(FLT) 당 3.3건보다 강화된 2.93건 이하로 유지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이를 위해 체계적인 안전데이터 및 정보를 수집, 관리하고 있으며, 위험도 우선순위에 따른 핵심리스크 집중관리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 올해의 안전인력과 예산, 훈련, 감사에 대한 안전계획을 수립해 실행 중이며, 분기별로 대표이사가 직접 모니터링해 실적을 점검한다.

정비부문은 부품 보유 현황과 사용 추세를 모니터링하는 등 관리기준의 경향성 분석을 실시하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일시적 휴면’ 상태의 비가동 항공기도 즉각 현장에 투입할 수 있도록 사전 점검 및 정비를 시작하는 등 하반기 국제선 운항을 대비하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안전투자와 시스템 개선 등을 통해 고객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운항 체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제주항공, 항공화물 운송사업 본격화
제주항공, 동남아 노선 증편…"인천~방콕 23만2500원"
제주항공, 장애인·교통약자 위한 '장애인 여행권' 확대
"인천~다낭 21만원"…제주항공, 베트남 노선 재운항 맞춰 프로모션
제주항공 임직원 10명 중 9명 "ESG경영 중요…업무 연관성 높아"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