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올 상반기 경기 기대치, 선진국↓신흥국↑…한국은?
아시아경제 | 2015-01-18 10:08:00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올해 상반기 경기에 대한 한국 소비자들의 기대치는 지난해에 비해 상승할 것으로 조사됐다. 일본, 대만 등 선진국은 기대치가 크게 하락한 반면 방글라데시, 미얀마 등 신흥국은 기대치가 상승했다.

18일 마스타카드에 따르면 지난해 10월부터 11월까지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16개국, 한국인 403명을 포함한 총 8235명의 소비자(18~64세)를 대상을 올해 상반기 자국의 경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치를 조사해본 결과 한국 소비자들은 향후 6개월 간 한국 경기가 작년 동기대비 다소 상승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주요 지표 5개 중 주식시장을 제외한 4개 스코어(고정 수입, 삶의 질, 고용, 경제)가 전년 동기 대비 모두 소폭 상승했다.

반면 일본, 대만 등 선진국은 지수가 떨어졌다. 대만은 이번 조사에서 전년 동기 대비 23.8지수 포인트가 떨어져 아태지역 국가 중 가장 큰 하락세를 기록했다. 일본은 엔저 등 물가 불안정으로 17.6지수 포인트 하락해 대만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하락세를 보였다. 세 번째로 큰 하락세를 보인 국가는 홍콩으로 대만과 마찬가지로 최근 중국과 정치적 갈등이 소비자들의 심리 위축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을 제외한 동북아시아 국가들은 전반적으로 신뢰지수가 하락했지만 방글라데시, 미얀마 등 신흥국들은 높은 신뢰지수 상승폭을 기록했다. 방글라데시는 올 하반기 조사에서도 지난 상반기에 이어 신뢰지수 포인트 상승 폭이 가장 컸다. 자국의 경기 성장에 가장 큰 기대감을 갖고 있는 국가는 미얀마였으며 인도, 인도네시아가 뒤를 이었다.

피에르 뷰레 마스타카드 어드바이저 아태지역 총괄은 "소폭 하락한 아태지역 소비자 신뢰지수는 아태지역 소비자들이 경기 회복에 대해 아직까지는 조심스럽지만 그래도 낙관적으로 전망하고 있음을 나타낸다"면서 "아태지역 소비자들은 지속적 경제 성장과 그 기회의 조짐이 나타나길 숨죽여 기다리고 있으며 미얀마, 인도, 인도네시아와 같은 신흥 시장들은 새로운 정부에 거는 기대와 더 나아질 미래에 대한 긍정적 예측 등으로 향후 자국 경기를 가장 낙관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1월, 반드시 급등할 상승 1순위 주도주는?
지금 사서 묻어놔라! 1월 정말 큰돈 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박싱데이' 맞아 마스타카드, 해외직구 사이트 연계 프로모션
마스타카드, 연말맞이 '해외 유명 온라인 쇼핑몰 할인 프로모션'
"한국 소비자 올해 말 경기 회복 회의적"
마스타카드 주최 제4회 프로젝트 인스파이어 '베트남팀' 대상 수상
삼성-마스타카드, '8대 인기 여행지' 캐세이패시픽 왕복항공권 특가 프로모션

 
2시 주목! 오늘 사둬야 내일부터 큰돈 번다!원금손실 한방에 회복! 큰 돈 벌어줄 급등 임박 종목을 긴급 추천해 드립니다.

 
파격, 대명리조트 회원권 만기 시 3,400만원 반환제 인기!본격적인 겨울철에 접어들면서 연말, 연초에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많다. 대명리조트에서는 겨울 성수기 시즌을 맞이하여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