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오리온 초코파이情, 증량 후 매출 21% 증가
아시아경제 | 2016-01-05 09:16:11
‘소비자 만족’ 최우선, 착한 포장 프로젝트 지속할 계획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오리온은 ‘초코파이情’의 2015년 12월 한 달간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1% 증가한 101억 원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0월말 가격 인상 없이 개당 중량을 35g에서 39g으로 11.4% 증량한 결과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초코파이 증량 단행은 소비자 만족도 제고를 위한 꾸준한 노력의 일환이다. 이와 함께 더 진하고 달콤한 풍미를 느낄 수 있도록 초콜릿 함량을 13% 늘려 맛도 개선하며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오리온은 지난 2014년부터 총 21개의 제품 포장재를 축소하고 포카칩, 초코파이 등 9개 제품의 양을 순차적으로 늘리는 '착한 포장 프로젝트'를 실시해왔다.

2015년 포장재 잉크 사용량을 줄여 원가 절감과 환경 보호에 기여하는 두 번째 포장재 개선을 단행한 데 이어, 인체에 무해한 포장재를 개발하는 '그린포장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2016년에도 오리온은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가격은 그대로 두고 제품의 양을 늘리는 제품 혁신을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더 크고 맛있어진 초코파이가 증량 이후에도 좋은 성과를 거둔 것은 소비자들의 변함없는 사랑과 성원 덕분”이라며 “2016년에도 소비자 만족을 최우선으로 더 많은 가치를 드릴 수 있도록 오리온만의 제품 혁신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식품업계, 연말연시 온라인 이벤트로 고객 소통 강화
'조 잭슨 21점' 오리온, 전자랜드 5연패에 빠뜨리고 선두 추격
골밑 지배한 모비스, KGC 제압…오리온, 삼성 6연승 저지(종합)
오리온 포카칩, 국내 스낵 최초 연 매출 1400억 돌파
오리온 초코파이, 러시아에서 연간 판매량 5억 개 돌파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