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현대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실시…14일 출시
아시아경제 | 2016-01-05 11:21:08
5일 부터 전국 영업점에서 사전계약 접수
22km/L 이상의 세계 최고 수준 연비 달성…총 5개 트림 운영 고객 선택폭 확대
사전계약 고객 대상 추첨 통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올레 드라이빙' 이벤트 실시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진보적 하이브리드의 새로운 기준 현대자동차 '아이오닉(IONIQ)' 하이브리드 모델의 사전계약이 시작됐다.

현대차는 5일부터 전국 현대차 영업점을 통해 오는 14일 출시 예정인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차세대 모빌리티 아이오닉 하이브리드는 국내 최초의 친환경 전용차로 하이브리드 모델 출시 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전기(EV) 등 총 3가지 파워트레인 모델로 출시된다.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은 현대차의 친환경 전용 플랫폼이 처음 적용된 차량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연비와 다이나믹한 동력성능 실현을 위한 현대차의 첨단 기술력이 집약됐다.

특히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은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알루미늄 경량화 소재 등 기존 동일 차급에 적용되지 않았던 사양을 갖췄으면서도 합리적인 가격경쟁력을 확보했다.

현대차가 하이브리드 차량 전용으로 개발한 신형 카파 1.6GDi 엔진 및 6단 DCT 변속기는 한층 진화한 하이브리드 전용 파워트레인으로 세계 최고 수준인 22km/L 이상의 연비와 다이나믹한 동력성능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을 I, I+, N, N+, Q 등 총 5가지 트림으로 운영할 예정이며 ▲운전석 및 조수석 어드밴스드 에어백 ▲미쉐린 타이어 ▲4.2인치 컬러 LCD 클러스터 ▲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듀얼 풀 오토 에어컨·앞좌석 열선 시트 ▲타이어 공기압 경보 시스템(TPMS) 등의 안전·편의사양을 전 트림에 기본 적용했다.

이외에도 현대차는 ▲스마트 후측방 경보시스템(BSD)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S) 등의 안전 사양과 ▲핸드폰 무선 충전 시스템 등 다양한 편의사양을 적용해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켰다.

아울러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은 지난해 12월 미국의 유력한 디자인상인 '2015 굿 디자인 어워드(2015 Good Design Award)'에서 운송 디자인(Transportation Design) 자동차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돼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은 세계 최고 수준의 연비 뿐만 아니라 다이나믹한 주행성능과 가격 경쟁력까지 갖춘 차세대 모빌리티"라며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의 구체적인 제원과 연비는 출시 시점에 맞춰 공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모델 사전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다음달 10일까지 출고하는 고객 중 20명을 추첨해 3월에 제주도에서 올레 드라이빙과 제주 문화 체험을 2박 3일 동안 즐길 수 있는 'IONIQ 하이브리드 올레 드라이빙' 이벤트를 실시한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현대차, 김충호 대표 사임…정몽구 윤갑한 체제로
현대차, 1871억 규모 자기주식 취득 결정
현대차, 2015년 496만4837대 판매…올해 501만대 목표(상보)
현대차, 올해 501만대 판매 목표(2보)
현대차, 지난해 496만4837대 판매(1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