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현대차, 작년 미국 판매량 사상 최대
아시아경제 | 2016-01-06 07:50:27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해 미국에서 전년 대비 5% 증가한 판매량을 기록하면서 사상 최대 실적을 올렸다.

5일(현지시간) 현대차 미국 법인에 따르면, 지난해 총 판매량은 76만1710대를 기록했으며 이 가운데 엘란트라가 24만1706대로 가장 많이 팔렸다. 쏘나타와 싼타페도 각각 21만3303대, 11만8134대 판매됐다.

투싼과 엑센트는 각각 6만3591대, 6만1486대가 팔렸다. 특히 투싼의 경우 지난해 12월 판매량이 전년 동월 대비 167% 증가했다. 제네시스는 3만1374대가 판매됐다. 에쿠스 판매량은 2332대를 기록했다.

데릭 하타미 현대차 미국 법인 부사장은 "현대차는 다시 한 번 기록적인 한 해를 경험했고 크로스오버유틸리티차량(CUV)은 대단한 인기를 증명했다"고 설명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22.4km/ℓ… 프리우스 연비 제친 현대차 아이오닉
"美·유럽, 이란보다는 사우디에 더 불만"
현대차,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실시…14일 출시
하와이안항공, 유수진 한국지사장 선임
'장기투자 대가' 제러미 시겔 전망…"올해 증시 10% 오를 것"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