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애플 30% 감산 소식에 주가 급락…2.5%↓
아시아경제 | 2016-01-06 08:36:48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애플이 아이폰 6S와 6S플러스의 생산량을 30% 줄인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하루만에 주가가 2.5% 급락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나스닥 증시에서 애플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2.5% 하락한 102.71달러를 기록하며 마감했다.

이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 신문이 일본과 해외 스마트폰 부품업체들을 인용, 이들 신제품의 1분기(1~3월) 생산량을 계획 대비 30% 줄인다고 보도하면서다.

아이폰 6S와 6S플러스가 이전 모델과 성능이 크게 차별화되지 않은데다, 달러 강세로 인해 신흥국에서 판매가 부진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감산 폭은 일단 30%로 제시했지만 더 커질 가능성도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감산은 일시적 조치로, 2분기에는 원래 수준으로 되돌린다는 계획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스페이스]우주에서 관찰한 강력한 엘니뇨
현대차, 작년 미국 판매량 사상 최대
"美·유럽, 이란보다는 사우디에 더 불만"
하와이안항공, 유수진 한국지사장 선임
'장기투자 대가' 제러미 시겔 전망…"올해 증시 10% 오를 것"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