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방탄소년단 '비틀즈'이후 최초, 1년내 3연속 빌보드 정상
파이낸셜뉴스 | 2019-04-22 17:05:05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fnDB
영국 BBC 방송이 '21세기 비틀즈'로 명명한 그룹 방탄소년단이 영국의 전설적인 그룹, 비틀스 이후 처음으로 1년 안에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에 앨범 3개를 올린 그룹이 됐다.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통산 세 번째 정상을 차지했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각)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가 ‘빌보드 200’ 4월 27일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5월(2018년 6월 2일자 차트)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 지난해 9월(2018년 9월 8일자 차트) 리패키지 앨범 ‘러브 유어 셀프 결 앤서’로 정상을 차지했으며, 11개월 만에 다시 1위에 올랐다. 1년 안에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에 앨범 3개를 올린 그룹은 비틀스 이후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비틀즈의 ‘앤솔로지’ 1·2·3 앨범은 11개월 1주(1995년 12월 9일~1996년 11월 16일)만에 모두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11개월이 채 걸리지 않아 11개월 1주의 기록을 가지고 있는 비틀즈의 기록을 앞섰다. 방탄소년단은 1967년 9개월 3주 만에 3개의 앨범 1위를 달성한 몽키스 이후, 가장 빠른 기간 내 동일한 성적을 낸 그룹이 됐다. 지난 1년 비(非)영어권 앨범 중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한 4개 앨범 중 3개 앨범이 방탄소년단의 앨범이라는 점도 주목된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은 4월 12일 발매 이후 4월 19일까지 미국에서 23만장에 해당되는 앨범 판매량을 기록했다. 발매 첫 주 앨범 판매량으로는 방탄소년단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올해 그룹으로는 두 번째, 전 세계 아티스트로서는 네 번째로 높은 기록이다. 4월 27일자 최신 차트는 오는 23일 빌보드 공식 홈페이지에 게재된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