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탑이슈

NHN엔터, 모바일·PC게임 꾸준한 성장으로 실적 견인
edaily | 2017-05-12 08:27:25
09/22 장마감
거래량
97,161
전일대비
-1.60%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217,669
매매신호
매도
- 12일, 1분기 실적발표..매출 2267억원, 영업이익 92억원

[이데일리 이유미 기자] NHN엔터테인먼트(181710)의 모바일과 PC게임의 꾸준한 성장세가 실적을 견인했다.

NHN엔터는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1분기 영업이익이 92억30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4% 증가했다고 12일 발표했다. 같은기간 매출액은 2266억8300만원으로 11.3% 증가했으나 당기순이익은 120억4500만원으로 50.8% 감소했다.

전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3.4%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102.7% 증가했다. 당기순이익은 120억원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1분기 매출을 부문별로 살펴보면, 모바일 게임은 ‘라인디즈니 쯔무쯔무’와 ‘크루세이더퀘스트’와 같은 주력 모바일 게임의 안정적인 기조와 일본에서 작년 12월 출시한 3vs3 PvP 게임인 ‘컴파스’의 매출 기여로 전분기 대비 4.9% 상승한 710억원을 기록했다.

PC 온라인게임은 웹보드 게임의 지속적인 게임성 개선 노력과 계절적 성수기 영향으로 전분기 대비 11.1% 증가한 556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체 게임 매출 중 모바일 게임의 비중은 56%이며, PC온라인 게임은 44%로 나타났으며, 매출이 발생하는 지역으로 봤을때 해외가 52%, 국내가 48%로 해외 비중이 다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타 매출은 웹툰 코미코(COMICO)의 상용화 효과와 벅스의 음원 판매 증가에도 불구하고 지난 4분기 계절적 성수기 영향으로 높은 증가세를 보였던 데이터베이스 보안 솔루션 사업과 커머스 사업의 기저효과로 인해 전분기 대비 14.4% 감소한 1001억원을 기록했다.

한편, 간편결제 페이코(PAYCO) 서비스 현황에 대해서는 충성도 높은 이용자와 이용 빈도수가 함께 늘어나, 1분기 거래규모가 전년동기 대비 250% 늘어났으며, 4월 한 달간 거래금액 역시 1500억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 누적 거래액은 1조5000억원을 돌파했다.

향후 계획과 관련해서는 결제창 제휴 대상 신용카드사를 확대하고, 대형 온라인 오픈마켓을 신규 가맹점으로 추가하는 한편, CU와 미니스톱 등 메이저 편의점을 포함한 프랜차이즈 중심의 오프라인 서비스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정우진 NHN엔터테인먼트 대표는 “하반기에 출시 예정인 ‘툰팝’과 ‘크리티컬옵스’,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모노가타리’ IP활용 게임 등 다양한 신작의 출시를 기대하고 있다”며 “게임 부문의 안정적인 성장과 더불어 신사업의 핵심인 페이코의 경우, 단순히 결제 서비스를 넘어 소비자들에게 유익한 혜택과 정보를 함께 제공하는 소비와 금융의 허브로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