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ssi
종목미니차트
61,300 ▲500 (+0.82%)
06/24 14:54 관심종목 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부산가스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 새로운 정보

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신문기사 요약 조회 : 773
증권가속보2 (61.33.***.123)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13/11/21 08:29
 

신문기사 요약 - 신한금융투자 시황팀
 
매일경제 (면)
폰값보다 통신료 더올라 vs 높은 출고가가 주범.. 단말기 유통법 놓고 극한 대립 (2)
경영 3대 리스크.. 1) 정부 말로는 “투자하라”.. 실제는 ‘규제 발목’.. 2) 내수 부진에 해외시장 위축.. 3) 기업 새성장동력 발굴 주춤 (4)
남들 주저할 때 시장 개방.. 50만 小國이 2위 펀드대국으로.. 펀드강국 룩셈부르크를 배우자 (4)
“콜차입 7조 못 쓴다니..” 중소증권사 자금조달 비상.. 단기지표금리 CD대신 코리보 (6)
‘세계의 공장’ 中, 이젠 서비스업 빨아들인다.. 해외 투자유치 서비스업이 첫 과반 돌파 (8)
내년 세계경제 최대 위협 유로존 아닌 美 부채협상.. OECD•노무라 경고 (8)
“과잉부채 못 줄이는 기관장 3~4명 날릴 것”.. 공기업 방만경영 썩은 부분 공개하기로 (10)
동부제철 1050억 회사채 차환.. 채권단 막판합의.. 급한불 껐다 (12)
수출입銀-외환銀-무역보험公 3각공조.. 닻 오른 선박금융 수출 (12)
현대차-도요타 ‘수소차 한일전’.. 도요타, 세단형 FCV 공개.. 2015년부터 판매 (13)
의사들 반발로 발목잡힌 원격진료.. 병원협•의협•한의사협 “도입 시기상조.. 진료 거부하겠다” (14)
달걀값 고공행진 50% 올라.. 지난 여름 폭염 영향.. 이마트 할인판매 (16)
SK E&S “자회사 부산가스 공개매수후 상장폐지”.. SK그룹 재무개선 큰 틀 짠다 (18)
롯데 자금조달 “요즘만 같아라”.. 계열사들 회사채 발행 잇단 흥행성공 (18)
‘다사다난’ 인사이트 펀드 부활하나.. 中→美•선진국 투자 주효.. 손실률 한 자릿수로 줄어 (23)
 
한국경제 (면)
“근로시간단축, 연내 처리 안 한다”.. 신계륜 환노위원장 “中企 인력난 무시 못해” (1)
서울 코엑스∙한전 일대 대형개발.. 한전 터에 고층빌딩∙’제2코엑스’.. 글로벌기업∙국제기구 유치 (3)
원∙달러 연중 최저치 접근.. 당국 가까스로 막았지만.. 20일 1057원90전에 마감.. 닷새만에 반등 (5)
美 사상최대 규모 벌금.. JP모간, 130억弗 낸다.. 모기지증권 불완전 판매.. 2008년 금융위기 초래 혐의 (8)
수출강국 獨.. 그 뒤엔 ‘그물망 상공회의소’.. 세계 80개국 120개 지사.. 연 5만여명 업무처리 (12)
‘아메리칸드림’은 옛말.. “난 이제 칠레서 일해요”.. 이민 쉽고 좋은 일자리 많아져.. 미국 대신 신흥국으로 이주 급증 (12)
“中 경상수지 흑자는 한 자녀 정책 때문”.. 남아선호 탓 결혼 힘든 총각들 경제력 과시용 저축 늘려 (12)
“내년 경제운용 핵심은 내수 살리기”.. 현오석 부총리, 체감경기 회복∙체질 개선.. 3대 원칙 제시 (14)
지하철9호선 펀드 ‘인기’.. 연 4%대 수익 보장 (14)
우투證 등 우리금융 계열사 이어 LIG손보, SC저축銀 등 매물 풍년.. 인수하면 ‘업계 1위’.. 금융권 M&A전쟁 (16)
CSI∙로우볼 ETF, 외계서 왔니.. 합성 ETF 전성시대.. 주식∙부동산 등 기초자산 다양.. 신상품 무제한으로 만들 수 있어 (23)
5년.. 1년6개월.. ‘만기 변종’ ELS 발행 늘어.. 우리투자, 만기 늘리고 손실구간 낮춰.. 증권사 상품 설계 골머리 (23)
국민석유 공모株 청약 실패.. 최소 청약금 150억 확보 못해.. 이사회 거쳐 2차 공모 추진 (23)
내년 ‘상저하고’ vs ‘상고하저’ 팽팽.. 증권사들, 코스피 지수밴드는 1800~2500 전망 (25)
증권사 콜 차입 규제.. 구조조정 시동.. 금융위, 2015년부터.. 중소형 증권사 “문 닫는 곳 나올 것” (27) 
 
서울경제 / 전자신문
엉터리 수요예측으로 눈덩이 적자.. 경고등 켜진 신분당선.. 운행 2년만에 2000억 손실.. 예상 수익 40%도 못미쳐.. 주주들 “더 이상 손실 감당 못한다.”
지하철 9호선 시민펀드 1시간만에 완판.. ‘4%대 높은 금리에 안전’ 매력
행복주택사업 전면 궤도수정.. 마땅한 땅 구하기 어렵고 건축비도 일반 아파트의 최대 4배.. 막대한 토지 점용료도 장애물
경제로 본 일본과의 관계.. 반도체서 자동차까지 日 소재 끊기면 생산라인 멈출 판
‘죄수의 딜레마’에 빠진 미국 유통가.. 블랙프라이데이 앞두고 30% 이상 대대적 할인.. 반짝 소비 특수 기대되지만 출혈경쟁에 수익악화 불 보듯
쑥쑥 크는 중국 펀드시장.. 개인 가세 땐 월가 넘본다.. 실탄 넉넉한 기관 투자 밀물.. 헤지펀드 시장도 뿌리 내려.. 가계 펀드투자비율 겨우 6%
STX조선 또 칼바람.. 대규모 인력감축.. 서울사무소 축소 등 사측 일방적 추진에 반발 잇따라  

조선일보 / 중앙일보 / 동아일보
자사에 유리하게 경쟁사 배제.. 네이버 ‘검색 장난’ 법으로 금지.. 새누리 규제법 발의 잇따라.. 공정거래법 적용 받게 해 소비자 선택권 방해 못하게
채용 잡음 서울버스, 공채로만 기사 뽑는다.. 시, 비리 만연 버스업계 감독 강화.. 보조금 일부, 반드시 빚 갚게 하고 업체 봐주던 협약서 3년마다 갱신
숭례문 단청 복원 홍창원씨 경찰 조사.. 자격증 빌려주고 대가 받은 혐의.. 홍씨 “정식 고용돼 일했다” 주장
중국 ‘1자녀 폐지’ 발표 날.. 뉴질랜드가 크게 웃은  까닭.. 신생아 급증 기대.. 세계시장 요동.. 분유 수출국 뉴질랜드 최대 수혜
스페인 법원, 장쩌민-리펑 체포명령.. 80~90년대 티베트 학살 혐의.. 인권단체 처벌 주장 받아들여.. 중국 “터무니없는 내정 간섭”
항공기는 느는데 누가 몰지? 두바이 에어쇼 1000대 팔렸지만 경기 회복 맞물려 조종사 품귀.. 보잉 20년간 50만명 충원 필요
경상흑자로 ‘원고’ 비상.. 1달러=1057.9원.. 연중 최고치 눈앞.. 6월 이후 원화 절상폭 세계 2위.. 올해 흑자 660억 달러 사상최대
 
주요 외신
세계 경제, 일본식 장기침체 빠지나.. 마틴 울프 FT 칼럼니스트, 글로벌 저축 과잉 수요 제동 세계 경제 저성장 초래
연준 "몇 차례 회의내 양적완화 축소"-10월 의사록
"ECB, 예금금리 -0.1%로 인하 방안 검토"
BOE "실업률 7%로 하락해도 금리 즉각 인상 없어"
中 환율자유화 속도 낸다.. 연내 변동폭 2% 확대 전망도
파버, "유럽 증시 투자할 기회.. 미국보다 낫다"
무디스, 말레이시아 등급전망 '안정적'으로 상향조정
 
주요 공시
추가상장 : 신우(500만), 창해에너지어링(20만)
에스에너지 : 회사분할 결정 (에스에너지 : 에스이파워)
휘닉스컴 : 회사분할 (휘닉스컴 : 휘닉스미디어)
텔코웨어 : 자기주식 처분결정 (24만) 11/21까지
테스나 : 자기주식 취득결정 (12만) 2014/02/20까지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주요일간지 1면 헤드라인 11/21
아랫글
거래소 기관 순매수도 상위종목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3282.02

▲5.83
0.18%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78,000▼
  2. 카카오156,000▼
  3. 대한전선3,080▼
  4. 진원생명과학40,800▼
  5. 휴마시스18,300▲
  6. 씨젠86,300▲
  7. 삼성전자80,900▲
  8. NAVER416,000▼
  9. 와이지엔터테54,500▼
  10. 삼성제약8,950▲
한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