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열혈, 정치방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양자대결, 윤석열·홍준표 모두 오차내 이재명 앞서" 조회 : 686
gregory16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21/09/26 10:39
 

양자대결, 윤석열·홍준표 모두 오차내 이재명 앞서"
다자대결시 尹 26.9%·李 25.2%·洪 16.8%
리얼미터 조사…정권교체론 55.6% 정권연장론 38.5%


(서울=연합뉴스) 윤지현 기자 = 야권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 모두 차기 대선후보 양자 가상대결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앞섰다는 조사 결과가 26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뉴시스 의뢰로 지난 22~23일 전국 성인 1천2명을 대상으로 여야 유력 대권주자 양자대결 조사를 실시한 결과, 윤 전 총장이 43.1%의 지지를 받아 37.0%를 얻은 이 지사를 제쳤다.
두 후보의 격차는 6.1%포인트로 오차범위 내였다.
홍 의원과 이 지사의 양자대결에서도 홍 의원이 38.2%로, 이 지사(35.6%)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섰다.
다자대결에서는 윤 전 총장과 이 지사가 초접전을 벌이며 선두권 경쟁을 이어가는 가운데, 홍 의원과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중위권 그룹에서 뒤를 쫓으며 '2강 2중' 구도를 형성했다.
1위인 윤 전 총장은 26.9%를 기록, 2위인 이 지사(25.2%)를 1.7%포인트 격차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홍 의원이 16.8%, 이 전 대표가 12.5%로 각각 3,4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3.1%), 유승민 전 의원(2.6%),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2.1%),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2.1%), 최재형 전 감사원장(1.6%) 순이었다.
차기 대선에서 어떤 결과가 나오길 기대하는지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55.6%는 '야권에 의한 정권교체'를 꼽았고, 38.5%는 '집권 여당의 정권 연장'을 선택했다.
한편, 차기 대선에서 여권 지지층은 윤 전 총장을, 야권 지지층은 이 전 대표를 상대하기 쉬운 후보로 각각 꼽았다.
민주당 지지층(306명)에서는 응답자의 39.1%가 상대하기 유리한 후보로 윤 전 총장을 꼽았고, 홍 의원은 26.0%였다.
국민의힘 지지층(422명) 중에선 34.2%가 이 전 대표를 상대하기 유리한 후보로 선택했고, 이 지사는 26.9%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대장동은 오래전부터 만들어진 거미줄,,
아랫글
대장동 국힘게이트 주장하는 이재명은 설득이안된다,,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2720.39

▼-71.61
-2.56%

증시타임라인
rassi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8,500▼
  2. 코미팜8,630▼
  3. 휴마시스19,050▲
  4. 셀트리온헬스64,300▼
  5. 그린케미칼10,750▲
  6. 컴퍼니케이9,600▲
  7. 셀트리온제약85,900▼
  8. 삼성전자74,000▼
  9. LS네트웍스3,930▲
  10. 대동스틸6,7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