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열혈, 정치방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정철승 폭탄 발언 “盧 때문에 거저 대통령 된 문재인씨. 조국 집안 도륙되자…” 조회 : 1116
gregory16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22/04/01 18:25
 

“문재인씨는 도리상 노통의 원통함 풀어줘야만 했는데, 그것은 당연히 검찰개혁일 수밖에 없어”
“인기도 높았던 조국 교수를 민정수석-법무장관에 임명…마치 자신이 노통에 대한 책임을 다하려는 듯한 모양새 취해”
“그는 ‘윤석열은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라고 발표함으로써 조국 장관과 선을 그어”
“조국 법무장관은 집안이 윤석열 검찰에 의해 도륙이 되다시피 돼”




정철승 폭탄 발언 “盧 때문에 거저 대통령 된 문재인씨. 조국 집안 도륙되자…”
문재인 대통령(왼쪽)과 정철승 변호사. <연합뉴스>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유족 측 변호인을 맡았던 정철승 변호사가 문재인 대통령을 '문재인씨'라고 지칭하면서 "노통(노무현 전 대통령) 덕분에 거져 대통령이 된 문재인씨는 도리상 노통의 원통함을 풀어줘야만 했는데, 그것은 당연히 검찰개혁일 수밖에 없었다"고 날카롭게 대립각을 세웠다.

1일 정치권에 따르면, 정철승 변호사는 "그러나 성정상 누구와도 싸우거나 척지기 싫었던 문재인 대통령은 평소 검찰개혁을 주장했고 대중적인 인기도 높았던 조국 교수를 민정수석과 법무장관에 임명함으로써 마치 자신이 노통에 대한 책임을 다하려는 듯한 모양새를 취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 변호사는 "그 결과 조국 법무장관은 집안이 윤석열 검찰에 의해 도륙이 되다시피 되고, 이러한 검찰의 폭주에 대한 국민 여론이 갈려서 1년 이상 나라가 극도로 혼란스러워지자 문재인 대통령은 노통에 대한 도리보다 검찰과 척지는 상황을 피하는 것이 우선임을 느꼈다"며 "그래서 그는 '윤석열은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다'라고 발표함으로써 조국 장관과 선을 그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 후 윤석열 검찰과 그야말로 혈투를 벌이던 추미애 장관도 중도에 사임시킴으로써 추 장관과도 선을 그었다"며 "문재인 대통령은 윤석열 검찰에게 '조국과 추미애의 검찰개혁은 내 뜻이 아니다'라는 메시지를 그렇게 여러 차례 분명하게 드러냈던 것"이라고 문 대통령을 깎아내렸다.

그러면서 "이제 윤석열이 대통령이 되었으니, 문재인 대통령은 자신의 선견지명이 자랑스러울지도 모르겠다. 누구에게도 드러내 말할 수 없는 일이지만 말이다"라며 "그러나 그의 선견지명이 그를 살릴지는 두고 볼 일이다…"라고 뼈 있는 말을 덧붙였다.

또 다른 게시물에서 정 변호사는 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을 향한 비판을 이어갔다. 그는 "문재인 민주당 정권의 실패랄까? 실체를 겪고 나니 문득 200년 전 인물 칼 막스의 통찰이 아직도 유효하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다"며 "이 싸움의 본질은 보수-진보라는 정치적 진영의 문제가 아니다. 사회, 경제적 계층의 문제이고, 사회 계급의 문제"라고 거듭 날을 세웠다.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송영길 서울시장 출사표 왜 문제일까
아랫글
자고나면 터지는 경제비리,,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2527.94

▲4.16
0.16%

증시타임라인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08,000▼
  2. 삼성전자60,200▲
  3. 셀트리온헬스77,600▼
  4. 코미팜7,800▼
  5. 두산에너빌리21,150▲
  6. POSCO홀259,500▲
  7. 휴마시스18,750-
  8. 엔씨소프트385,000▼
  9. 한화투자증권3,480▼
  10. 에코프로비엠118,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