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워싱턴, 7월 13일 (로이터) - 조회 : 1684
gregory16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22/07/13 23:29
 

워싱턴, 7월 13일 (로이터) -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은 6월의 인플레이션 수치가 "수용할 수 없을 정도로 높다"고 말했지만 최근 휘발유 가격의 하락을 고려할 때 그것들은 시대에 뒤떨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에너지만 해도 매달 상승하는 인플레이션의 거의 절반을 차지했습니다. 바이든은 성명을 통해 "오늘의 데이터는 6월 중순 이후 주유소 가격을 약 40센트 내린 거의 30일 동안의 기름값 하락의 영향을 완전히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Reporting by Doina Chiacu;)

doina.chiacu@thomsonreuters.com ; 202-898-8322; ))




Keywords: USA-ECONOMY/BIDEN (URGENT)


원문 바로가기



미국에서 6월 물가상승률이 9%를 뚫으며 41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발표에 미 금리 선물 시장에서는 이번달 기준금리가 100bp(1bp=0.01%포인트) 인상될 가능성을 빠르게 반영하고 나섰다.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 그룹의 페드워치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13일 오전만 해도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에서는 미 연방준비제도(연준)이 오는 26~27일 예정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금리를 0.75%포인트 인상할 가능성을 90.6%로 반영했다. 100bp 인상 가능성은 9.4%에 불과했다.

하지만 예상을 대폭 웃도는 6월 CPI 발표 직후 FF 선물 시장에서 100bp 인상 가능성이 41.6%로 급등했다. 한국시간 오후 11시 15분 현재는 그 확률이 48.8%로 한층 올랐다.

[한국시간 기준 7월 13일 (CPI 발표 전·후) 미 연방기금 금리선물 시장에 반영된 연준 금리 인상 가능성 [사진=CME그룹 데이터] 2022.07.13 koinwon@newspim.com

여전히 시장에서는 7월 연준이 금리를 75bp 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대세다. 하지만 지난주 미국의 6월 고용지표가 양호하게 나오자 물가가 잡히지 않으면 이달 연준이 1%포인트 인상이라는 '극약처방'에 나설 수 있다는 전망도 일각에서 나오던 상황에서 예상을 웃도는 수치에 1% 포인트 전망이 힘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11일(현지시간) 라파엘 보스틱 애틀랜타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6월 미국의  고용 지표 결과를 언급하면서 "미국 경제 내 성장 모멘텀이 충분하다"면서 "75bp 인상도 미국 경제가 버틸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예상 외로 물가지표가 높게 나올 경우 100bp를 인상할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하지는 않았다.

라파엘 보스틱 미국 애틀랜타 연방준비은행 총재 [사진= 로이터 뉴스핌]

다만 지금의 물가 지표가 현실 상황을 온전히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도 있다.

6월 CPI 수치가 나오기 앞서 미 백악관은 "오는 13일 발표 예정인 6월 CPI가 높게 상승할 것"이라며 예상보다 수치가 높게 나올 가능성을 언급했지만, 휘발유 가격이 최근 하락하고 있고 향후 더 내릴 것으로 보이는 만큼 6월 수치는 이미 '한참 지난 데이터'라고 못박았다.

시장 컨센을 웃도는 수치가 나올 가능성을 미리 암시한 셈이지만, 7월 휘발유를 비롯해 원자재 가격이 하락하는 상황에서 6월 수치가 현실을 반영하지 못한다는 점도 넌지히 알리며 시장의 충격을 줄이려 한 것으로 보인다.

미 노동부는 13일(현지시간) 6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대비 9.1% 상승했다고 밝혔다. 5월 8.6% 오른 데서 상승세가 한층 가팔라지며 다우존스 전문가 사전 전망치(8.8% 상승)도 크게 웃돌았다. 

변동성 높은 식품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 CPI도 전년 대비 5.9% 오르며 5.7% 오를 것이란 시장 전망을 대폭 웃돌았다. 다만 5월 상승률 6.0%에서는 소폭 둔화한 수치다.

전월 대비로도 CPI는 전문가 예상을 웃돌았다. 헤드라인 CPI는 전월 대비 1.3% 오르며 1.1% 상승 예상을 웃돌았다. 근원 CPI도 전월보다 0.7% 오르며 0.5% 상승 전망을 웃돌았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강달러 장세지만 '저점매수' 노리고 들어오는 외국인 늘었다
아랫글
"외국인이 80%까지 갖고 노는 공매도 놀이터" 뿔난 개미군단…한시적 금지 정책 나오나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2169.29

▼-54.57
-2.45%

증시타임라인
rassi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66,500▲
  2. 셀트리온헬스64,100▲
  3. 삼성전자52,900▼
  4. 조일알미늄2,395▲
  5. 강원에너지8,320▲
  6. 바이오스마트3,070▼
  7. 샘표52,900↑
  8. 두산에너빌리14,700▼
  9. 유틸렉스7,740↑
  10. 에코바이오4,8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