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석유화학/정유/태양광] Weekly Monitor: 상대적 백신 보급 속도의 차이가 단기 조회 : 1137
증권가속보3 (180.71.***.10)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21/06/07 07:38
 

[석유화학/정유/태양광] Weekly Monitor: 상대적 백신 보급 속도의 차이가 단기 마찰적 요인



□ 석유화학(Overweight): 상대적 백신 보급 속도의 차이가 단기 마찰적 요인


1) 시황 조정 지속. 중장기 강세 의견 유지. Top Picks 금호석유/롯데케미칼/S-Oil/효성티앤씨/롯데정밀


2) 아시아 시황 조정은


① 인도 /베트남/대만/인니 등 주요 국가의 코로나 재확산에 따른 수요 감소


② 특히 중국은 남부 광저우 공업지대에 이상고온과 가뭄이 겹쳐 전력난이 심화되며 5/17일부터 공장 가동 자제령 발령. 일부 도시에서는 1주일에 4일 만 가동 가능. 코로나 재발로 인한 물류이동/생산중단 이슈도 겹쳐


③ 반면, 중국/한국을 중심으로 신규 설비 가동을 앞두고 단기 관망세가 나타나


④ 중국 등 아시아 재고 전반은 뚜렷하게 하락 중이기에 실질 수요 타격이 커 보이지는 않음


⑤ 반면, 미국/유럽은 여전히 극도의 수급 타이트가 지속


⑥ 결국, 미국/유럽과 아시아 간의 상대적 백신 보급 속도의 차이가 대륙별 시황의 온도 차이를 야기. 이에 더해, 운송 관련 이슈도 지역 간 시황 격차 축소의 제약 요인. 실제, 지난 주 Dow Chem은 2Q21 실적이 1Q21는 물론 시장 추정치를 상회할 것이라고 밝혀. 대부분의 전방이 회복되면서 추가적인 수요 개선이 가능할 것임을 언급


⑦ 최근 글로벌 GDP성장률 전망치의 추가 상향과 미국의 매우 낮은 소비자 재고 등을 감안할 때, 현재 아시아 시황 조정은 구조적 요인보다 상대적 백신 보급 속도의 차이에 따른 단기 마찰적 요인 때문이라 판단


3) 시황 전반 조정에도 불구, 의류 등 컨택트 관련 수요 비중이 높은 제품군은 주목할 필요. 특히, 최근 중국 스판덱스 가격은 재차 뚜렷한 상승세. 중국 스판덱스 가동률은 96%로 매우 높은 수준이나, 재고는 재차 하락한 영향. 중국 MEG 재고도 최근 재차 하락. 의류 수요 회복을 짐작케 하는 이슈. CCF Group에 따르면, 스판덱스의 강한 수요가 나타나고 있음. 반면, 스판덱스 원재료 BDO는 WoW -19% 급락. 언택트 관련 수요의 축소와 컨택트 관련 수요의 개선 간의 (-)/(+) 효과에 대한 셈이 필요한 시점. (+)효과 극대화가 확인되는 시점에서는 주가 상승폭 가파를 것


□ 정유(Overweight): 미국 정제설비 가동률 연중 최대치


1) 미국 정유사 가동률 88.7%로 연중 최대치. 반면, 아시아 정제마진은 보합권. 백신보급 속도 차이에 때문이라 판단. Top Pick은 S-Oil


□ 태양광(Overweight): 폴리실리콘/Wafer 전반 강세


1) 모노 폴리실리콘, Wafer 강세. 모듈 또한 상승


하나 윤재성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유통] Weekly Letter: 5월 유통업체 견조한 판매 동향
아랫글
[철강금속] Weekly: 당산시의 철강 가동률 제한 완화 소문의 오해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3125.24

▼-2.34
-0.07%

증시타임라인
rassi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74,500▼
  2. 코미팜10,150▼
  3. 셀트리온헬스115,200▼
  4. 삼성전자77,300▼
  5. 현대차207,000▼
  6. 롯데정밀화학93,000▼
  7. 사조대림29,700▲
  8. 휴마시스18,000▼
  9. 하나금융지주44,850▲
  10. LG화학761,000▲